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친애하는 나의 집에게

[도서] 친애하는 나의 집에게

하재영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집에 대해 방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하게 만든 계기를 만들어줘서

너무나 고마운 책이다.

 

집이라고 하면 부의 상징처럼 부동산이나

아님 인테리어가 잘 된 예쁜집 이런 것만 생각했지

정작 나에게 엄청난 영향을 끼친 존재라고는

거의 생각지 못하고 살아온게 사실이다.

 

늘 나와 함께 있기에 당연하다고 생각했지

본래의 의미를 이제서야 깨우친

내 스스로에게 반성하는 시간도 만들어줘서 한편으론 고맙다.

 

어찌보면 그 누구보다 나에 대해 뼛속깊이까지

알 수 있는 유일한 존재가 집이고 방인데

왜 그걸 이제야 알았을까?

나의 모든 인격과 겉모습 하나하나가

결국은 집을 통해서 방을 통해서 만들어진건데

 

그걸 애써 부정하거나 생각하지 않고 살아온

내 과거를 돌이켜보게 된다.

희노애락을 함께 겪으면서 지금 이 순간에도

같이 존재하고 있는 집에게

짥게나마 고맙고 미안하고 수고했다고 말해주고 싶다.

 

앞으로도 잘 부탁하고 싶다.

소중한 나의 공간 내 집..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