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극락왕생 1

[도서] 극락왕생 1

고사리박사 글,그림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고사리박사 작가의 극락왕생 1권 감상입니다. 주위에서 굉장히 유명해서 보고 싶었는데 책으로도 나와서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불교 관련해선 아는 게 없지만 신선한 소재라서 흥미롭게 봤습니다. 출판사 리뷰의 '자언에게 가장 중요하다는 한 해, 10대의 끝자락은 그다지 순수하지도 아름답지도 않다. 좁은 교실에 갇혀 예민하고 불안한 시선으로 서로를 관찰한다. 속을 알 수 없었던 친구들과 잔소리 일색의 엄마는 두 번째 삶에서도 지긋지긋한 굴레처럼 반복된다. 그러나 다시 태어난 자언은 그 여전한 굴레 속에서 차츰 깨달아간다. 너무도 쉽게 미워했던 친구들을 또 얼마나 쉬이 용서하고 사랑했는지. 어렵다고 생각한 엄마와 내가 얼마나 닮은 존재인지. 좋아한다고 말로서 전할 수 있는 순간이 얼마나 소중한지. 지나고서야 알게 되는 것은, 삶은 어디서 보아도 눈부신 비극이자 씁쓸한 희극이라는 사실이다.' 이 부분이 마음에 듭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