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꽃피는 따뜻한 봄이오면 야외라면 어디든지 좋겠죠,

저는 광명역에서 케이티타고  2시간30분이면 닿을 수있는 부산.태종대와 자갈치시장에서 회먹고 조금 여유가 있다면 해운대 바닷가 한번 보고 막차가9시쯤있는거 타고 다녀오는것도 참 좋아요,지금 부산은 날씨가 아주아주 따뜻한 봄바람이 살랑살랑 얼굴을 스치면 얼마나 상쾌하고 기분이 날아갈듯 봄바람에 취해.정말 정말 좋아요,

말그대로 진짜, 서울에서 느낄 수 없는 봄을 만킥하고 올라왔답니다.

꽃들도 봄바람결에 봉우리를 터트리고 상큼한 바다내은 따스한 봄바람을 가지고 올라왔답니다,하루코스로 케이티 덕분에 진짜봄을 듬북 안고올라와 아주 행복합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