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한의학 교실 - 논리를 쉽게 만화로 풀다

[도서] 한의학 교실 - 논리를 쉽게 만화로 풀다

네모토 유키오 저/장은정,이주관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개인적으로는 질병에 걸렸을때나 몸이 약해질때 남편이 한약이라도 먹어보라고 하면 한의로 뭐가 낫겠느냐고 했었다. 하지만 나이들어갈수록 꼭 양의학으로만 해결할 수 없는 기와 혈의 세계가 있음을 깨닫게 된다. 한약도 먹으면서 뭔가 몸이 채워지는 느낌이 나고 딸아이가 학교만 다녀도 정신적으로나 육체적으로 힘들어 하는데 이 책을 보면서 어느 부분이 약한 것인지 거의 한눈에 알아챌 수 있었다. 그만큼 한의학의 논리와 체계와 약처방과 약선(음식으로 몸을 일으키는)음식들을 보면서 이 한 권의 책에 어떻게 이 많은 정보가 담겼는지 놀라웠다. 중간 중간 등장해 주는 약학대학생들과 그들을 이끌어 주는 멘토들의 순정만화같은 만화에 내용도 재미있게 그려졌다. 정보도 충실히 주면서 말이다.


우리같은 일반인도 한의학의 세계에 이렇게 접근 가능하게 알짜로 알려주는 책이 있다는게 다행이랄까. 그야말로 한의학의 입문 기초서이면서도 만화와 함께 읽으니 한의학에서 분류하는 여러가지 체질과 음양오행설과 일본과 우리나라같은 동양의학의 역사도 한눈에 알 수 있게 해주었다.


오행색체표 라든가 각각의 사람의 화수목금토 같은 성질과 특성을 알려주고 있다. 오장육부에 대해서도 자세히 하나하나 알려주며 기와 혈이 무엇인지 경락은 경혈은 무엇인지 간단히 누를 수 있는 경락법도 알려주고 있다. 나중에 등장하는 사람의 체질에 따른 병의 증상에 따른 한약과 경혈누르는 곳과 약선요리를 하나하나 알려주고 있는데 예를 들어 감기라면 증상에 따라 갈근탕, 계지탕, 소청룡탕, 마황부자세신탕 등을 다 알려주고 풍지, 천주, 견정과 같은 목뒤의 경혈을 누르는 법을 알려준다. 약선요리로는 무즙, 배, 생강, 칡탕 등을 소개해 주고 있다.


고혈압, 부종, 오십견, 빈뇨, 피부의 가려움, 허약체질, 월경통증 등 정말 다양한 병증에 대한 것과 가슴 두근거림, 불안, 불면과 같은 정신적인 증상에도 적합한 처방을 잘 알려주고 있다. 불면증에는 걱정이 많고 불안감이 강하며 체력이 없고 쉽게 피로해 진다면 계지가용골모려탕, 불안감이 강하고 가슴이 두근거리는 경우는 치자시탕, 갱년기 장애나 우울, 열오름, 두근거림에는 가미소요산, 빈혈을 동반하면 가미귀비탕, 명치부근의 두근거림으로 어지럼증과 숨찬 증상이 있고 잠을 못 잔다면 영계출감탕 등으로 두근거림, 우울, 불면의 약들은 이렇게 중복되기도 한다. 이런 정신불안에는 약선으로는 차조기잎, 시나몬, 계피, 대추, 백합뿌리, 달인 검은콩을 2배량의 청주에 5일간 담갔다가 마시는 검은콩주도 좋다고 소개해 준다.


이렇게 한의학의 기초와 기초 용어가 총망라되어 있고 말 그대로 교실에 와있는 것처럼 친절하게 모든 것을 설명해 주는 이 책은 제목 그대로 한의학 교실이다. 병의 증상과 자신의 허약한 체질이 어디에 속해 있는지 까지도 찾아서 볼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 한의사앞에서 너무 아는 척을 많이 하게 되는건 아닌지 모르겠지만 일반인들의 기초 입문서로 참 좋은 책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