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상아의 문으로

[도서] 상아의 문으로

구병모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나는 구병모 작가님의 글을 정말 좋아한다. 위저드 베이커리를 처음 읽고 그 상상력과 독자를 빨아들이는 흡인력 에 깜짝 놀랐고,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 파과도 나는 정말 재미있게 읽었다. 나이든 중년의 여성 킬러라는 설정자체가 한국문학에서 본 적도 없는 신박한 설정이고 마음에 드는 문장도 꽤 있었다. 아가미는 사실 초반부에 나온 단 한 줄의 문장만으로도 그 책을 소유할 가치가 충분하다고 생각하고... 네 이웃의 식탁과 최근에 나온 구두와 관련 책도 잘 읽었다(갑자기 정확한 제목 기억이 안난다ㅠ 가죽과 바늘의 시였던가)

작가님이 문장을 만연체로 구사하셔서 읽기 힘들다는 글을 종종 봤는데 사실 나는 그냥 재미있음이 가독성을 이겨서 그동안은 별 어려움 없이 책을 읽었는데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 인지 내가 독서 능력이 떨어졌는지ㅜ 상아의 문으로는 조금 읽기가 힘들어서 한 번에 쭉 읽어서 끝내지 못한 유일한 책이다

실험적인 시도를 한 작품같아서 시간을 들여 다시 쭉 읽어볼 생각.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