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그동안 한다 한다 하던 필사를 시작..

<고도를 기다리며> 스타트~!!

작년 12월에 시작했는데 회사서 점심시간에 짬짬이 하는터라 진도가 어마무시 안나감..

것도 1월 17일까지 하고 바쁘다는 핑계로 아직 한달째 진도 못빼고 있지만..;;

여튼..

재독하는 느낌으로 필사시작..

원체 재독을 안하는 사람인데... 읽고나서 이게 뭐지? 뭐였나? 싶은 느낌의 책들은 한번씩 필사를 해보기로 했다.  근데..음..;;

솔직히 말하면 아직 필사의 중요성이나 느낌? 그리고 왜? 하는지에 대한 감을 못 잡고 있다.

초반이라 그럴수도 있지만 어째 글씨 쓰는데 급급해서 문장을 곱씹지 못하고 있다..ㅠㅠㅠㅠㅠ

 

그래도 일단 시작한 책 끝까지 다해보고... 다음권을 할지 고민해봐야지..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