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내가 쓴 성경전서 손글씨

[도서] 내가 쓴 성경전서 손글씨

편집부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성경필사는 많은 기독교인들의 목표 중 하나입니다.

66권의 성경을 읽는 것도 벅찬데 한 글자 한 글자를 직접 필사하는 건 결코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필사를 쓰기 전에 알맞은 필사 공책을 고른다는 건 많은 시간을 함께 할 파트너를 고르는 것과 같습니다. 대대손손 물려준다는 가보와 같은 필사성경을 아무 노트나 할 수 없으니까요.

가나북스에서 이러한 필사자의 요구를 반영하여 고급스러운 표지를 입힌 금장 《내가 쓴 성경전서 손글씨 》 가 출간되었습니다. 표지부터가 매우 고급스러운데 금장 작업이 되어 있어 더욱 멋스럽기까지 합니다.

 

 

필사를 할 때 가장 중요한 건 뭐니뭐니해도 쓰기에 편리해야 합니다. 아무리 멋있어도 쓰기 불편하면 오래 쓰기가 힘들어져 중도포기할 수가 있습니다.

《내가 쓴 성경전서 손글씨》 는 일자로 쫙 펼쳐지게 구성되어 쓸 때 전혀 불편하지 않아요.

 

첫 페이지부터 마지막 페이지까지 넘겨도 일자로 잘 펴지기 때문에 편리하게 쓸 수 있습니다.

 

 

고급스러운 표지와 금장을 입혀 더욱 멋스러운 《내가 쓴 성경전서 손글씨》는 보기만 해도 쓰고 싶은 욕구가 샘솟게 합니다. 페이지를 기입하고 날짜가지 표기해놓아 언제 이 성경을 썼는지 확인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어 더욱 가치가 있습니다.

물론 성경 필사에서 말씀이 중요하지 공책은 상관없다는 분도 느낄 수 있지만 평생 간직할 필사 성경이므로 오래 간직할 수 있는 공책을 선택하는 게 중요합니다!

 

2022년, 말씀과 함께 하는 성경을 생각하거나 필사를 계획하는 분이 있다면 《내가 쓴 성경전서 손글씨》로 시작하기를 적극 추천합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