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입영작 영어회화 영어로 잘 물어보기

[도서] 입영작 영어회화 영어로 잘 물어보기

마스터유진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초중고 및 대학시절, 우리는 시험 영어 위주로 영어를 배워왔다.


외국인을 만나면 말한마디 제대로 못하지만 그래도 영어지문을 보면 대충 아는 단어가 있어서 의미는 알 것이다.

주입식 어휘,문법 교육은 적어도 우리에게 기본적이고도 필수적인 지식을 선물해 주었기 때문에 지금까지의 영어공부를

후회할 필요는 없다.


영어공부의 문제는 바로 이론과 공식만 알고 문장으로 써 본 적이 없기 때문이다.


즉 총알은 있지만 쏴 볼 기회가 없는 " 경험부족" 이 가장 큰 문제이다.


그동안의 단어, 표현, 문법등의 공식을 헛되지 않게 하기 위해서는 바로 아는것을 써보고 손으로 입으로 '하는' 영어로의

전환이 가장 중요하다.


마유영어, 입영작 영어회화 영어로 잘 물어보기


 

이책의 목표는 스피킹이다. 영어를 마스터하는 과정에서 성인에게 스피킹의 핵심 엔진인 문법을 무시하라는 말은 굉장히 위험하고 무책임한 말인지 알아야 한다. 어휘, 문법 교육은 역사상 시류나 유행을 탄 적이 없으며 전세게 공통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그래서 저자는 어휘와 문법 - 스피킹 사이의 연결고리로서 손영작+입영작이라는 학습과정을 넣었다.



 

어휘, 문법 등의 기본을 무시하고 무작정 내뱉기를 시도하는 것 즉, 1~4단계까지 모두 무시히고 5단계로 건너뛰는 것은 마치 " 기초공사는 시간과 돈이 많이 드니까 일단 대충 넘기자고, 그래도 있어 보여야 하니까 100층 정도는 세워줘야 하지 않겠어? " 하는 것과 다를 바 없다고 저자는 말하고 있다.


품새를 익힐 때마다 띠 색깔이 바뀌는 태권도처럼 흰띠-노란띠-파란띠-품띠-검은띠로 점차 어려워지는 패턴과 내용을 담았다.

 


 

실제로 예문 하나하나가 외국인이 자주 사용하는 표현들로 가득하다. 그동안의 딱딱한 영어책들과는 확실히 차이가 있다. 수년간 연평균 2천명에 달하는 현지 원어민들과의 소통을 통해 수집하였다고 하니 정말 사용빈도 최강이 아닐까 생각한다.

 

마스터 해야할 핵심패턴을 무기로 지칭했는데 처음에 어떤 용도로 쓰이는 무기인지, 예문들과 설명을 통해 소개를 한다.

무기 사용법, 무기업그레이드과정을 거쳐 예문폭탄을 경험하게 된다.

 

 

영어 어순대로 나열된 우리말 문장을 보고 손영작과 입영작을 반복한다. 영어식 사고를 할 수 있게 어순에 신경 쓴 부분이 맘에 든다.  

 


 

QR코드를 통해 원어민처럼 흉내를 내보면서 반복하는 과정이다. 문장들이 길지 않아서 따라하기에 무리는 없다.

연기자처럼 혼자 손짓,몸짓,표정을 총동원해 본다 ^^:

마지막은 자연스럽게 우리말 어순으로 바꾼 문장들을 보고 바로 입영작을 해보는 과정이다.


전체적인 과정대로 학습했다면 STEP3에선 놀라운 본인의 실력을 확인할 수 있다. ㅎㅎ

그렇다. 오래가진 않겠지만 완전하게 몸에 익히려면 반복이 중요할 것 같다.  

 

학습하는 동안 영어 어순에 대한 감이 생기기 시작했고, 손으로 입으로 직접 쓰고 말하면서 입영작의 학습 프로세스가 정말 도움이

되는구나라는 걸 느꼈다. 재밌는 문장들이 많아 더 기억에 남고, 즐겁게 영어공부를 할 수 있을 것 같다.


나중에 실제상황에서 즉흥적으로 바로 말이 나올 수 있기를 기대하며.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