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늘이 너무 고왔던 하루

약간의 더위를 느꼈던 시간이다

 

그늘이 좋아 차를 그늘에 세우고

돗자리를 펴 마음을 놓았다

 

박들이 멋지게 가꾸어진 공간을 두루 다니며

그 열매가 주는 풍경에 마음이 녹았다

 

어떤 사람이 드론을 날리며

혼자의 시간을 창공에서 즐기고 있었다

 

그의 가족들은 어디에서 있을까?

무엇을 하는 사람일까? 하는 생각을 가졌다

 

자신의 뜻에 따라 살아가는 것이

멋있다는 생각과 함께 혼자인 것이 아쉽기도 했다

 

요즘 드론이 자유롭게 곳곳을 누비고 다닌다는 사실이

어디서든 행동거지를 다스리는 일도 되어야 한다고 다지게 된다

 

하늘은 그렇게 높고 아른거리고

나는 고운 시간을 풀잎 옆에 놓았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