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무엇을 기다려

이리 화사하게 피었을까

 

밤이 되면 활짝 피어난다고

이름 붙여진 꽃

 

구름이 가득히 끼었는데도

애달픔이 많은 지

 

온 누리에 가득 노랗게 물들이고 있다

시간 관계없이 지천으로 마중 나와 있다

 

세상에 하소연하고 싶은 게

무척이나 많은 모양이다

 

워낙 자연의 질서완 동떨어져

세상이 흘러가고 있으니까

 

달이 뜰 때 꽃이 피어야 하는데

시간 상관없이 꽃만 지천으로 피어 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