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오늘은 해가 외출을 할 듯하다

우리 시야에 그렇게 보일 게다

하지만 그 외출이 우리를 진정으로 떠나서 그런 게 아니라

구름이 그를 잘 모셔 놓아서 그럴 게다

이런 날 구름 위로 올라가 보면

장관의 경치가 펼쳐진다

햇살을 받은 구름들이

망망대해처럼 운해를 만들고

그 위에 해가 그리 아름답게 빛난다

그 자리에 없는 게 아니라 늘 거기에 있지만

구름이 벽을 만들고 있는 게다

오늘은 가시적으로 해가  없는 날이 펼쳐질 듯하다

하지만 안 보인다고 없는 것은 아니다

세상 일이 이렇게 보이지 않은 진실이 얼마나 많으랴

인간의 불완전한 눈을 만나며

우리는 진실을 찾는 여정을

멈출 수가 없다

배가 내려도 거기엔 해가 있는 게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