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오렌지자스민 꽃을 본다. 지난 5월 말에 들인 이후 두 번째로 핀 꽃송이들이다. 처음 핀 꽃들은 붙잡지 못하고 놓쳤다. 그렇게 빨리 질 줄 몰랐던 탓이다. 꽃이 피면 향이 그윽하다고 하던데 워낙 작아서인지 야외에 있어서 그런지 알아채지 못하고 있다. 섭섭하다. 어떤 향일지 궁금한데. 고양이가 있는 집 안으로 들이지도 못하고. 꽃잎만 눈으로 만지작거릴 밖에.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