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요즘 주 관심사다. 어떻게 자라서 어떻게 꽃을 피우며 어떻게 해야 피어 있는 꽃을 오래 맑은 모습으로 볼 수 있는가 하는 것. 모종으로 산 것, 삽목한 것, 씨앗부터 키운 것, 모두 22개로 크기가 다른 화분에 담겨 있다. 꽃잎의 색깔로 이름을 찾아보려는데 잘 안 되고 있어 마음이 엉킨다. 알고 싶은데. 시간이 많이 걸릴 듯하다. 세상에 쉬운 일은 없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4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goodchung

    색깔이 너무 고와요. ^^

    2021.11.09 12:45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책읽는베토벤

      가만히 들여다보고 있으면 참 좋습니다.ㅎㅎ

      2021.11.11 14:25
  • 스타블로거 cOcOgOOn

    그대로 인한 행복..꽃말....이쁩니다

    2021.11.09 14:23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책읽는베토벤

      꽃말이 이러하군요. 고마운 메시지입니다.

      2021.11.11 14:25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