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벙어리삼룡이 外

[eBook] 벙어리삼룡이 外

나도향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고등학교 시절 교과서에 나온 소설들을 무척 재미나게 읽었습니다.

현진건 선생님의 운수좋은날 

김동리 선생님의 우리나라의 샤머니즘을 다룬 소설들

그리고 채만식 선생님의 태평천하.... 

등등이 아직도 기억에 남네요. 그런데 안타깝게도 이 작품들이 제게는 문학작품이전에 

시험 지문으로만 접해왔습니다.

진짜 이런 문학의 진면을 보지 못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인제와서 나이 40이 되서 읽어 보니 정말 왜 교과서에 실리는 작품들을 다시금 접해보니 감회가 무척이나 새로웠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