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타이완 셀프 트래블

[도서] 타이완 셀프 트래블

이주영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한국인들에게는 '대만'이라는 이름으로 더욱 친숙한 나라, 타이완. 수도인 타이베이까지 비행기로 2시간 30분이면 갈 수 있고, 멋진 산과 아름다운 바다, 화려하고 세련된 도시와 인간의 손길이 닿지 않은 자연이 공존하며, 훠궈와 딤섬 등 맛 좋은 중국요리도 저렴한 가격에 맛볼 수 있어서 한국인들의 사랑을 받는 대표적인 관광지 중 하나다.


동생과 겨울에 타이완 여행을 가기로 정하고 이런저런 여행 책을 찾아보다가 마음에 쏙 드는 책을 발견했다. 상상출판에서 만든 타이완 여행 전문 가이드북 <셀프트래블 타이완> 2019-2020 최신개정판이다.





이 책이 마음에 들었던 첫 번째 이유는 타이완 전역의 여행 정보를 꼼꼼하게 담고 있다는 점이다. 타이완은 크게 수도인 타이베이가 있는 북부와 중부, 남부로 나뉜다. 타이완의 총면적은 우리나라의 3분의 1 정도다. 면적이 넓지 않아 일정을 넉넉하게 잡으면 타이완 전역을 둘러보는 것도 가능하다.


책에는 타이베이, 딴쉐이, 핑시선, 예류, 진과스, 지우펀, 우라이 등 한국에도 잘 알려진 관광지들이 몰려 있는 북부 타이완 지역을 비롯해, 타이중, 짱화, 르웨탄, 아리산 등이 있는 중부 타이완, 까오숑, 타이난, 컨딩, 타이동 등의 해안 도시가 있는 남부 타이완의 여행 정보가 일목요연하게 정리되어 있다.





이 책이 마음에 들었던 두 번째 이유는 타이완에 처음 가는 사람에게 필요한 정보가 잘 정리되어 있다는 점이다. 대한민국 여권 소지자는 왕복 항공권을 소지하고 여권의 유효기간이 6개월 이상 남아 있으면 90일까지 무비자로 체류가 가능하다. 전압은 110V이므로 '돼지코'라고 불리는 어댑터를 가져가는 편이 좋다.


타이완은 섬나라답게 일 년 내내 따뜻하고 습한 편이다. 난방시설은 없지만 냉방시설이 잘 되어 있으므로 추위를 잘 타는 편이라면 얇은 카디건이나 소매가 긴 옷을 챙겨가는 것이 좋다. 지하철에서 음식물을 섭취하는 것은 법적으로 금지되어 있다. 물은 물론, 껌이나 사탕도 섭취해선 안 된다. 타이완은 소시지를 비롯한 육가공 식품의 반입이 금지되어 있다. 외국인이라고 봐주지 않는다니 조심해야겠다.





타이완 여행 전문가인 저자가 강력 추천하는 여행 스폿은 어디일까. 타이완 특유의 밤 문화인 야시장도 좋고, 타이완의 오랜 전통을 체험할 수 있는 카오제도 좋지만, 저자는 타이완의 아름다운 전망을 볼 수 있는 장소들을 추천한다. 타이베이를 대표하는 랜드마크인 타이베이 101, 하늘을 날며 타이베이 시내를 관람할 수 있는 마오콩 곤돌라 등이다.


타이완은 차량 렌트가 불가능한 대신 타이완 전역을 기차로 돌아볼 수 있다. 한국의 지하철과 같은 MRT, KTX와 비슷한 THSR 등 여러 형태의 기차가 발달해 있어서 미리 알아보고 이용해보면 좋겠다. MRT 안에서는 물도 마실 수 없지만 THSR 안에선 도시락도 먹을 수 있으니 기차 여행의 낭만을 즐길 수도 있겠다.





타이완 여행의 중심지는 단연 타이베이다. 대중교통이 잘 발달되어 있고, 시먼딩, 중정기념당, 타이베이101 등 타이완을 대표하는 관광지가 타이베이에 몰려 있다. 인천에서 타이베이까지는 2시가 30분 정도 걸리고, 타이베이 자체 면적이 넓지 않기 때문에 1박 또는 2박 일정으로 다녀와도 충분하다.


실속을 추구하는 여행자라면 이지카드, 타이베이 펀 패스, 타이베이 메트로 패스, 조인 티켓 등의 현지 교통패스를 이용해보는 것도 좋겠다. 타이베이 펀 패스는 교통 전용 패스, 12개 관광지 입장권, 교통이용권을 결합한 패스, 타이베이 101과 국립고궁박물관 입장과 충전식 이지카드를 묶어 놓은 패스 등 종류가 다양하니 미리 알아보길 바란다.





개인적으로 타이완에서 가장 가보고 싶은 곳은 타이베이가 아니라 타이완 서남부에 위치한 항구도시인 까오숑이다. <EXO의 사다리 타고 세계 여행>(엑사세) 시즌 2에서 EXO 멤버들이 여행한 도시가 바로 까오숑이기 때문이다(사실 타이완 여행을 계획하게 된 것도 다 엑사세 덕분이다 ㅎㅎㅎ).


까오숑은 인천공항과 부산 김해공항에 직항 노선이 있고, 인천공항과 부산 김해공항 모두 3시간 정도 소요된다. 해안에 면해 있는 도시이기 때문에 신선한 해산물 요리가 발달해 있고, 멋진 산과 아름다운 바다를 동시에 즐길 수 있어서 타이완에서도 유명한 관광지로 손꼽힌다.





책에는 까오숑 여행에 필요한 정보는 물론, <EXO의 사다리 타고 세계 여행>에서 EXO 멤버들이 찾았던 관광지와 음식점 정보도 나온다. 여행 첫째 날 EXO 멤버들이 점심 식사를 했던 '삼우우육면', 벽화 미션을 수행했던 '보얼예술특구', 미니열차를 타고 모처럼 만의 여유를 만끽했던 '하마싱 철도문화원구' 등이다.


엑사세에는 나오지 않았지만, 까오숑에는 타이완 사람들이 좋아하는 빙수 맛집, 밀크티 맛집 등이 즐비하다고 한다. 까오숑만 제대로 구경해도 2박 3일은 거뜬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책에는 한국의 인기 여행 프로그램에 소개된 관광지, 맛집 정보도 많이 있다.





타이완 북부의 우라이 온천은 <꽃보다 할배> 대만 편에 소개된 이후 한국인 여행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우라이 온천은 다른 유황온천들과는 달리 무색무취의 투명한 탄산온천으로 유명하다. 마을 전체가 온천지역이라서 독특한 분위기를 풍기고, 온천욕을 즐기는 데 드는 비용도 저렴한 편이라서 가벼운 마음으로 다녀올 수 있다.





지우펀은 타이베이를 제외하고 타이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여행지일지도 모른다. 일본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의 모티브가 되었다는 입소문이 퍼지면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을 본 사람들이 꼭 가보고 싶어 하는 곳 중 하나가 되었기 때문이다.


지우펀라오제는 지우펀의 구시가지를 뜻하는 말이다. 지우펀라오제에서 가장 번화한 곳은 지산제이며, 좁은 계단을 따라 홍등이 주렁주렁 내걸린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홍등이 켜지면 '지옥펀'이라고 불릴 만큼 인파가 엄청나다고 하니 일정을 잘 조절하는 것이 좋겠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