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시집을 읽네요. 라는 정인의 말에,
말을 아끼고 싶어서요. 라고 매리가 말했다.

나는 좀처럼 이런 우연보다 더 우연 같은 일이 종종 많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