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그는 멈춰 서 있었다. 

돌아보지도 나아가지도 앉았다.

나의 비명 뒤에  

그가 멈춰 섰지만

그에게는 따스함도 단호함도 없었다. 

그런 거리에 그가 서있었다.

 

나로선 그가

주춤한 것인지

주저한 것인지

아니면 그저 잠시

다리가 아파 서있었던 것인지 

알 수 없었다.

 

그는 내가 비명을 지른 이유를 알지 못할 것이다.

그가 서있던 자리 몇 발자국 뒤에서 내가 그를 알지 못했던 것처럼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