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https://youtu.be/7t4dBpFpZpw

 

 

독일과 러시아 사이의 가스관인 노드스트림 가스관을 러시아가 폭파시켰다는 낭설이 있는데

노드스트림 가스관은 미국대통령 바이든이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사이에 전쟁이 발발하면 

자신이 반드시 파괴하겠다고 이미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있기도 전인

올해 1월부터 공언했었다는 미국 뉴스 방송 영상입니다. 당시 자료영상도 공개하고 있군요.

 

뉴랜드 미국무부 차관도 같은 의견을 표명하는 영상이 있는데

이들은 모두 비공식 석상에서 발언한 것이 아니라 

기자들이 인터뷰 하는 자리에서 발언한 것입니다. 

뉴랜드 차관 같은 경우는 가짜뉴스로 이라크 전을 유도했던 인물이라고 하네요.

 

 

#바이든양아치짓 #미대통령이전쟁확전유도 #미대통령과장차관이세계대전유도 #악의축은미국대통령인가


https://youtu.be/7t4dBpFpZpw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myseosfam

    환경문제가 나라간 싸움에서는 고려의 대상이 안 되는 것을 봅니다. 위의 글과 함께 생각하면 친환경 에너지라는 말이 가지는 허구를 볼 수 있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22.10.04 12:17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이하라

      환경문제가 대중통제와 그들이 계획하는 사회로 유도해 나가는 이상의 의미는 없다는 걸 깨닫게 해주는 사건이 아닌가 합니다.

      2022.10.04 19:50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