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https://youtu.be/qaJz4piQjhI

 

 

유럽연합에서는 코로나백신 의무접종을 폐지하고

이제까지의 백신 관련 정보들과 실증들을 근거로 백신제조사들에게 책임을 묻겠다고 하네요.

위의 영상이 유럽연합회의에서 해당 언급을 하는 자료입니다.

 

유럽에서는 이미 화이자 이사를 불러 과연 검증된 의약품이었느냐를 추궁했는데

화이자 이사가 솔직히 검증할 기회가 없었다며

사람에게 면역력을 형성하는 효과가 있다는 근거가 전혀없었다고 토로했습니다.

 

그와 함께 미국 대법원의 판결대로 최근 화이자사의 코로나 백신에 대한

자료가 대거 공개되었다고 하며 그에 의하면

백신 시판 시기 4만2천명에게 임상실험을 했는데

그 중 1천2백23명이 사망했다고 합니다.

화이자사 백신의 치명률이 3%에 이른다고 하네요.

 

치명률이 1% 정도인 코로나를 잡자고

치명률 3%의 백신을 접종하고 있었던 겁니다.

 


영국 보건국 공식발표 : 코로나19 사망자의 92%가 백신 완전접종자

그래프 출처 대량학살 : 성인돌연사 증후군 (Sudden Adult Death Syndrome) by 가을하늘

 

이에 대한 내용들을 유럽연합은 유의하여 판단하였기 때문에

백신제조사에 책임을 묻는다는 결론에 이른 것일 겁니다.

 

그렇다면 지금 상황에 대한민국 정부와 질병청이 할 일은

계속 의무에 가까운 접종시행을 유지하는 것은 아닐 겁니다.

 

 

얼마 전 영국의 EXPOSE가 미국 VAERS(백신부작용 보고 시스템)에서 코로나19 백신의 제조번호(로트)를 분석해서 발표했었습니다. 그 결과, 백신 접종 후 VEARS에 보고된 사망자의 100%가 특정 제조번호(로트)를 접종한 사람들에서 나왔다는 충격적인 사실을 발견했는데, 이 죽음의 제조번호(로트)는 전체 수천 개의 제조번호에서 단 5% 미만에 불과했습니다.

노란색 글 [출처] 코로나19 백신 로트번호 관련 질문에 대한 한국 질병청의 답변|작성자 가을하늘

 

 

그리고 코로나19백신 전체 중 5%미만은 반드시 죽는 백신이었다는 것도

대중이 유의미하게 지켜보고 대응해야 하는 사안일 겁니다.

 


 

 

그저 백신 임상 시험을 전 세계인들을 대상으로 한 것인지

일부 세력의 의도적인 인구감축책이었는지 음모론적인 견해를 피력할 수는 없겠지만

 

분명 우리가 반드시 일부 대중이 죽는 실험에 대대적으로 동원되었다는 것에는

이견이 없을 근거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습니다.

 

이에 정부차원의 대응을 유럽연합은 하고 있습니다.

물론 유럽연합은 그 공을 시위하고 저항했던 대중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대중에게 돌렸습니다.

 

하지만 자기나라의 정부를 무한 신뢰하고 당연히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반대되는 정책을 시행하지는 않을 거라고 믿었다고 해서

생명을 잃는 댓가를 치뤄야 할 근거는 될 수 없습니다.

 

정부를 믿는 국민은 정부가 보호해 줘야 하는 게 당연한 상식입니다.

정부를 믿지 않는 국민에 대해서도 마찬가지이겠고요.

이젠 정부 차원에서 유럽연합처럼 바른 대응을 해주시기를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간절히 바랍니다.

 


https://youtu.be/qaJz4piQjhI
https://blog.naver.com/sekiho007/222920448040
https://blog.naver.com/sekiho007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