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식물학자의 노트

[도서] 식물학자의 노트

신혜우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5점

 식물은 내가 작년 이맘때쯤
골머리를 앓게 한 존재

그때 이 책을 읽었더라면 조금은 더 식물에 대해
즐거운 마음으로 학술적 접근을 할 수 있었을까 싶다

 


첫 문단은 식물의 입장에서 살아보고 싶었다고 말하는 작가가 너무도 신기해서 인상깊게 문장이 들어왔고

산수국 얘기는 식물분류를 위해 내가 찍었던 꽃 중 가장 예쁘다고 생각했던 꽃인데 막상 두 가지 꽃으로 이루어졌다는 사실은 처음 알아서
과제를 정말...얼렁뚱땅 해냈구나 하는 생각이 들어 남겨봤다.^-^


그리고 이 사진은 별건 아닌데 나를 진짜 골머리썩게 만든 분류 이 책 진짜 조금만 일찍 볼걸!!!!

이 글은 김영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