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붕붕이와 친구들의 모험

[도서] 붕붕이와 친구들의 모험

김목 글/백경희 그림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언제부터 뉴스에서 벌이 사라지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있다. 원인도 모른 채 지금은 꽃벌을 구하기 힘든 사회다. 벌이 사라지게 되면, 달콤한 꿀을 얻지 못하는 것 뿐만 아니라 자연의 1차 기본 생테계도 파괴되고 있음을 느끼게 해주는 지표가 되고 있다. 꽃에는 벌이 좋아하는 달콤한 꿀이 있으며, 벌은 꽃의 수분을 여기저기 옮겨 다니며 꽃의 씨앗을 퍼트리게 된다. 그렇게 되면 ,자연스럽게 서로가 살아갈 수 있는 꽃과 곤충, 자연과 인간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조건이 만들어지게 되는 것이었다. 기후위기, 환경 오염에 대해 경종을 울리고 있으며, 우리가 미래의 먹거리를 만들기 위해서,우선 벌에 관심을 가지고, 벌이 사라지는 이유를 찾아서 해결해야 한다.

 

 

 

일벌 붕붕이는 태어나면서, 자신의 이름을 갖고 싶어했다.자신의 존재감을 스스로 드러내고 싶었던 것 같다. 꽃과 꽃을 옮겨 다니면서,일벌로서 책임을 다하는 붕붕이는 마음 속에 궁금한 것이 너무 많다.거미, 꽃, 나 자신에 대해서 알고 싶어한다. 자신이 보았던 거이와 거미가 거미줄을 치고 먹이를 기다리게 되는데, 여왕벌과 여행을 떠나는 수펄이 자신과 다른 운명 속에 놓여져 잇음을 깨우치고 말았다. 붕붕이는 자연의 이치를 눈으로 보고,느끼고, 생각하게 된다.

 

 

 

아름다운 나비 나르미가 있다. 빠르게 날다가 멈추는 나르미는 붕붕이와 다른 독특한 모습을 가지고 있었다. 아이들이 가벼운 나비 나르미 ,자신을 찾아 다니고, 불을 켜고 있었다. 그리고 나르미 곁에는 태극무의를 자랑하는 태극나비, 나르다가 있다, 동화에서, 붕붕이와 나르미, 나르다 앞에는 큰 위기가 찾아오고 있었다. 생존에 있어서 위험에 노출되고 만다. 즉 자연의 위협하는 태풍이 눈앞에 놓여지며, 빗방울이 조금씩 조금씩 떨어지게 된다.

동화집 『붕붕이와 친구들의 모험』에서 얻는 교훈 하나,인간의 오만과 자만이다. 과학 실험을 한다고, 곤충 채집에 나서고, 꿀벌과 나비에게 해로운 화학물질을 뿌리고 다닌다. 이러한 행동들이 인간에겐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하지만, 곤충이나 벌에게는 치명적인 죽음이나 생존, 혼란으로 나타날 수 있었다. 즉, 이러한 흔적들 하나하나,고민하나하나에 대해서, 인간이 살아갈 길은 자연을 보호하고, 아끼면서, 농약이나 살충제,파리약 을 적게 쓰며, 자연이 회복되도록 힘쓰는것이다. 자연과 인간의 삶이 분리되지 않고 함께 해야 한다는 것을 깨닫게 되는 동화였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