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2021년 한 해도 어느덧 12월 한 달만 남겨 두고 있습니다. '아니, 한 달씩이나!?'라고 긍정적으로 생각해도 좋을 것 같구요.^^; 어제 예스티비 너튜브를 통해 예스이십사 올해의 책 1위로 오은영 작가님의 『어떻게 말해줘야 할까』가 선정된 걸 보고, 문득 저만의 올해의 책 투표를 해봐도 재미있겠단 생각이 들기도 했습니다. 지난 1월부터 11월까지 읽은 책들에 대한 서평을 다시 보니 그야말로 감회가 새로웠습니다.
  그러다 불현듯 아직 12월에 읽을 책들을 빼놓으면 그 책들이 섭섭해하지 않을까 싶었습니다. 사실 올해를 시작하며 독서리스트에 넣어두었던 책 중에 여태껏 미루며 외면했던 책 한 권이 있습니다. 바로 칼 세이건이 쓴 『코스모스』입니다. 제 나름 우주를 주제로 한 책도 읽으면서 우주여행 준비를 했지만, 책멀미(?)가 겁나서 책장을 넘기지 못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그래서, 올해가 가기 전에 완독은 어렵더라도 틈틈이 읽어보려 합니다. 이웃님들께서 우주의 기운을 모아 나눠주신다면 완독할 수 있으리라 믿습니다.ㅎㅎ;; 모쪼록 이웃님들께서도 연말까지 올해 못다 읽으신 책들과 즐거운 만남의 시간 이어가시길 바라겠습니다!

 

추신) 올해가 가기 전, 이웃님들께서는 어떤 책을 꼭 읽고 싶으신지 궁금합니다.^^

 

 

 

[출처 : 예스티비, https://youtu.be/eCNAac_HEEY]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12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march

    코스모스, 저도 시작은 하였으니 중간에 그만둔 사연이 있는 책이죠.^^
    흙속에저바람속에님은 시작하시면 완독까지 가실거라고 생각되는데요.
    이참에 저도 올해가 가기 전에 읽고싶은 책을 한 번 생각해봐야겠어요.

    2021.12.01 22:41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흙속에저바람속에

      march님께서도 코스모스 여행을 완주(?)하지 않으셨군요! 저와 우주정거장에서 만나 다시 떠나보셔도 좋을 듯합니다만.ㅎㅎ
      march님의 올해의 남은 책이 어떤 것일지 사뭇 궁금합니다.^^

      2021.12.02 12:22
  • 스타블로거 삶의미소

    코스모스는 저에게도 숙제처럼 남아 있는 책인데 ㅎㅎㅎ 흙바람님 화이팅 입니다 ^^
    저는 아직 최장 벽돌책을 못 끝내서 다른 벽돌책은 엄두를 못내고 있습니다 ~ 부디 끝까지 완독하셔서 막 자랑해주세요 ^^

    2021.12.01 23:11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흙속에저바람속에

      그렇지 않아도 현재 <우리 본성의 선한 천사>라는 벽돌깨기중이신 삶의미소님을 뵈며 감탄과 응원을 동시에 보내고 있습니다.^^
      저도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책속을 유영하며 천천히 읽어나가보겠습니다!

      2021.12.02 12:22
  • cyprus

    아~ 부루마블의 우주여행과 조화를 이룬 코스모스에 웃음이 ㅎㅎㅎ 그러고보니 올해 1월인가 흙바람님의 댓글이 기억이나요. 벌써 12월이네요. 저도 우주의 기운을 좀 모아 보내드리며 응원드리고 싶네요~ 꼭 완독하세요~~^^
    전 올해가 가기전 제가 좋아하는 작가 김초엽의 '방금 떠나온 세계' 읽고 싶네요. 근데 혹시 벽돌책으로 도전할 책을 적어야 하는건가요? ^^;

    2021.12.01 23:21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흙속에저바람속에

      사이프러스님께서 사진 속 숨겨놓은(?) 제 웃음코드를 발견해주셨군요.ㅎㅎㅎ 우주여행이기에 장기계획으로 완독을 향해 나아가볼 생각입니다!
      저도 SF소설하면 김초엽 작가가 떠오르는데, 마침 올해 두 권의 신간이 나온 것으로 알고 있는데 아직 읽어보질 못했네요. 먼저 사이프러스님께서 읽으시고 올려주실 리뷰를 기대하며 기다리겠습니다. 즐독하십시오.^^

      2021.12.02 12:21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