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오늘



내가 걸어온 길 위에 도장처럼 발자국이 찍혀 있다

발자국에서 둥둥둥 심장 소리가 들린다

내 심장이 들려주는 생피 같은 말

하루는 길지만

일 년은 짧고

일생은 잠깐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