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소한 일인데다 이야기해봤자 남편은 별 신경 쓰지 않을 사람이란 것을 미야코 씨는 알고 있습니다.

바로 그렇기 때문에 말하지 않아도 괜찮겠지 싶었던 겁니다.

약간의 특별한 일은, 일단 말해버리고 나면 이전만큼 특별하지는 않은 게 돼버리니까 말이죠. -54

 

 

길어야 3분이면 끝날 이야기지만, 그렇게 되지 않는다는 것이 전화가 지닌 신기한 점입니다. -140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