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추운 나라에서 돌아온 스파이

[도서] 추운 나라에서 돌아온 스파이

존 르카레 저/김석희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추운 나라에서 돌아온 스파이

저자 : 존 르카레

현대소설가, 영미작가

1931년 영국 도싯 주의 풀에서 태어났다. 본명은 데이비드 존 무어 콘웰이며 여동생인 살럿 콘웰은 영국의 유명배우이기도 하다. 그는 베른대학에서 독문학을 공부했고, 옥스퍼드대학에서 장학생으로 현대 언어학을 공부했다. 졸업 후 1956년부터 1958년까지 이튼 칼리지에서 학생들을 가르친 르 카레는 1959년부터 1964년까지 영국 외무부에서 일했다. 이 당시 그는 영국 대사관 제2 서기관, 함부르크 정치영사, 그리고 영국 정보부인 MI6에서 일하며 냉전 시대 실제로 첩보 활동을 하기도 했다. 1961년 요원의 신분으로 르 카레는 첫 소설 '죽은 자에게 걸려온 전화'를 발표하였고, 1963년 실제 자신의 경험을 다룬 세 번째 소설 '추운 나라에서 돌아온 스파이'를 발표하며 세계적인 스릴러 작가의 반열에 오르게 된다.

1.검문소

2.케이브리지 광장

3.전락

4.리즈

5.외상

6.접선

7.키버

8.미라주 여관

9.이틀째

10.사흘째

11.리머스의 친구들

12.동독

13.핀이냐 클립이냐

14.은행에서 보내온 회신

15.초청장

16.체포

17.문트

18.피들러

19.지부 회의

20.사문회

21,증인

22.의장

23.자백

24.인민위원

25.장벽

26.추운 바깥에서 들어오다

부록 1989년의 후기

존 르카레의 「추운 나라에서 온 스파이」-피터 루이스/이종인 옮김

옮긴이의 말

존 르카레 연보

검문소

미국인은 리머스에게 다시 커피 잔을 건네주면서 말했다.

돌아가서 한숨 주무세요

그 사람이 나타나면 전화로 알려 드리겠습니다.

리머스는 아무 말도 하지 않고 검문소 창문 너머로 텅 빈 거리를 내다보았다.

케임브리지 광장

그는 템펠호프 공항 활주로가 눈 아래 펼쳐지는 것을 지켜보았다.

리머스는 지난 일을 곰곰 돌이켜 생각하는 사람이 아니었고 특별히 철학적인

사람도 아니었다. 그는 자신이 실패자로 치부되는 것을 알고 있었다.

전락

리머스가 한직으로 밀려났을 때 크게 놀란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지난 몇 년 동안 베를린에서는 실패가 거듭되었으니까 누군가가 그 책임을 져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리즈

마침내 그는 도서관에 취직했다.

직업 안정소는 목요일 아침마다 그가 실업 수당을 받으러 가면 도서관에서

일해 보라고 제의했고 그는 매번 그 제의를 거절했다.

외상

일주일쯤 지난 어느 날 리머스가 도서관에 출근하지 않았다.

미스 크레일은 기뻐했다. 11시 반이 되었을 때 그 일을 어머니한테 보고했고

점심을 먹고 돌아와서는 고고학 서적들이 꽂혀 있는 서가 앞, 그러니까 리머스가

처음 왔을 때 부터 줄곧 일하고 있던 자리에 섰다.

접선

밤이면 그는 침대에 누워 죄수들이 내는 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흐느껴 우는 소년도 있고 양철 식기로 박자를 맞추면서 일클리 황야에서를

노래하는 고참 죄수가 있었다.

키버

이튿날 리머스는 애시와 점심을 약속한 식당에 20분 늦게 도착했다.

그는 벌써 위스키 냄새를 풍기고 있었다.

하지만 리머스를 본 애시의 기쁨은 조금도 줄어들지 않았다.

애시는 자신도 방금 도착했다고 말했고 은행에 다녀오느라 조금 늦었다고 말했다.

이 책은 영국 첩보원 출신의 존 르카레의 스파이 소설 입니다.

스파이소설의 대가의 작품답게 탄탄한 내용 구성과 인물들의 묘사

극적인 상황 전개 등 마치 영화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의 소설이라

추리, 스파이소설을 좋아하시는 분은 꼭 읽어 보시길 추천드리는

작품입니다.

열린책들 출판사로부터 해당 도서 지원을 받아 작성한 서평입니다.

#추운나라에서돌아온스파이 #열린책들 #존르카레 #카레단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