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아빠표 영어 세트

[도서] 아빠표 영어 세트

Mike Hwang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영어구구단이라는 말을 처음 접해봐서 구구단처럼 단순히 암기를 통해 계산이 쉬워지듯이 영어도 구구단과 같은 기본 공식 암기를 통해 영어가 쉬어진다는 말인지 궁금해져 책 설명을 읽다 보니 나이와 상관없이 볼 수 있는 듯하여 영어를 이제 배우고 있는 조카와 영아 알못인 내가 함께 공부하는 모습을 기대하며 보게 되었다.

알파벳을 자음과 모음으로 구분하여 발음을 알려주고 비슷한 발음들을 함께 비교하며 뭐가 다른지 각 단어에서는 어떻게 발음되는지 생각해보고 학습할 수 있는 순서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각 알파벳 발음에 해당하는 단어들을 함께 공부하며 점선을 따라 써보며 학습할 수 있어 아이에게 다양한 단어를 공부할 수 있는 기회가 됐습니다.

알파벳 발음을 한글로 표현하는 것에서 끝나지 않고 영어 발음 기호도 함께 작성되어 있어 꾸준히 한다면 앞으로 새로운 단어를 접하더라도 발음기호를 보고 발을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이가 각 사물을 영어로 어떻게 말하는지 단어 공부가 될 뿐만 아니라 영어에서는 단수와 복수의 표현이 다르다는 것을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물의 단수와 복수 표현을 같이 보고 공부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어서 좋았습니다.

책에서 권하는 데로 아이가 좋아하는 물건의 영어 단어를 확인하고 단수라면 어떻게 말해야 하는지 복수라면 어떻게 말해야 하는지 공부해봤습니다. 실제로 여러 물건을 꺼내 놓고 단수로 말하면 하나를 주고 복수로 말하면 2개-3개를 주는 방식으로 공부하니 즐거운 학습시간이 되었습니다.

나와 네가 하는 행동들에 대해서 영어로 어떻게 표현하는지 공부하며 발음할 때의 유의사항도 함께 있어 발음에 신경 쓰면서 동사 진도를 나갈 수 있었습니다. 책에서 표현한 "내가 한 열쇠를 준다"라는 표현으로 기본으로 단수 복수로 표현을 바꾸어보기도 하고 열쇠를 앞 1단에 나온 명사들을 펼쳐두고 밖 내가 여러 자동차를 준다는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을까 함게 이야기하고 고민하며 공부할 수 있었습니다.

맨 앞장부터 공부하며 다음으로 진행하면서 첫 장 내용부터 누적해 매일 복습하고 뒤에서 새로운 단어 쌀이나 반지 등이 나오면 앞으로 돌아와 표현에 단어를 바꾸어가며 공부하며 계속 복습과 진도를 나가는 것을 반복했더니 단순한 문장으로라도 본인이 원하는 것을 표현할 수 있게 되어서 매일 아이와 진도 나가고 학습하는 재미가 있었습니다. 

 

앞서 일반 동사에서는 주어를 채우기 위해 가장 기본적인 너와 나만을 봤다면 이제 다양한 사람들의 행동을 영어로 표현할 수 있도록 인칭을 배우게 되는데 나, 너, 그들, 그와 그녀, 우리 등의 표현을 그동안 배운 문장에 바꾸어 넣어보며 공부했습니다.

 

사진으로 표현되어 있어서 아이가 쉽게 그 상황을 이해하고 영어 문장을 받아들일 수 있었습니다. 현재 있는 1단에서 3단까지를 반복하며 표현의 다양성이 늘고 있어서 이 내용들이 좀 더 익숙해지면 다음 책들도 사서 진도를 나가봐야겠습니다.

 

 

 

 

 

 

 

[이 글은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협찬받아 주관적인 견해에 의해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