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마티스

[도서] 마티스

욜랑드 바이예 글/베르나데트 퇴레-뤼지에 그림/최내경 역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혁명, 그 위대한 고통 20세기 현대미술의 혁명가들 - 야수파 걸작선에 다녀왔다.

 

데이비드 호크니 전에 이은 전시회 관람, 전시회에 자주 다니자는 마음을 먹고 났더니 가는 발걸음이 제법 가벼워졌다.  우리는 흔히 마티스를 야수파의 가장 대표적인 화가로 알고 있는데 이번 전시회는 우리가 흔히 듣지 못하고 보지 못했던 앙드레 드렝과 다른 야수파 화가들의 작품에 집중하고 있다.

 

라코스테를 소유한 기업가인 피에르와 드니스 레비의 컬렉션 트루아 현대미술관이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 선을 보인 것이다. 그들이 모은 20세기 초 현대미술의 첫 줄발이 된 '야수파'와 '입체파' 의 그림들이 풍성하다. 유명한 마티스, 피카소의 작품을 비롯해 쇠라, 모딜리아니의 작품도 있고 그들을 현대 유명작가로 거듭나게 한 화상들에 대한 이야기와

 

'무명의 화가 세잔, 마티스, 피카소의 첫 개인전을 열어준 유럽 최고의 화상 앙부르아즈 볼라르, 20세기 초 파리 예술 문화 사교계의 여왕 거트루드 스타인(이분이 제일 유명할 듯 - 마티스와 피카소의 초상화로 유명하다), 입체파를 키워낸 큰 손 다니엘 헨리 칸바일러에 대한 이야기'

 

야수파, 입체파 현대미술 탄생의 무대 살롱 도톤느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특별관, 피카소와 마티스 특별관도 있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 야수파 최고의 걸작이라 설명하는 앙드레 드렝의 '빅벤'의 특별관은 빅벤만 단독으로 전시실을 마련해놓고 빅벤의 종소리가 들리게끔 만들어놓아 종소리를 들으면서 그림을 차분히 볼 수 있었다. 혼자 고요하게 그림을 감상하는 시간!

 

우리카드로 결제하면 20프로 할인해서 12천원이고 전시회는 9.15까지 계속된다. 

 

전시회를 갈 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돈이 아깝지 않다.

 

빅벤은 촬영한 사진이고, 나머지는 인터넷 블로그에서 다운받은 그림이다

 

주요작들을 제외하고는 라울 뒤피 그림의 연두색 색감과 로베르 들로르의 입체적인 그림이 마음에 들었다. 

 

 

 

앙드레 드렝 "빅벤"

 

모리스 드 블라맹크 '사투의 밤나무 숲'

 

라울 뒤피 '애스컷의 경마장'

 

 

로베르 들로르 '경주자들'

 

아메데오 모딜리아니 '잔 에뷔테른'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8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나난

    알고나면 더욱 새롭게 보이는 것이 미술이라죠. 항상 느끼는건데 이런 예술작품들은 사진으로 담는 것이 눈으로 보는 것보다 안 이쁘게 나오더라구요. 전문가가 아니라서 그럴래나요.

    2019.06.23 21:15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시골아낙

      미술작품은 직접 봐야 한다는 말이 실감이 나요 뭔가 다른 이야기를 하는 것 같아요 제대로 알아들을 수는 없지만 그림이 내게 하는 이야기를 듣기 위해 더 귀를 기울여야 되는 그런 느낌이랍니다

      2019.06.23 21:25
  • 스타블로거 추억책방

    시골아낙님이 올리신 그림 몇 컷만 봐도 야수파, 입체파 그림 전시인지 알 것 같네요. 블로그를 통해 영화, 미술, 독서 등 풍성한 문화생활을 위해 노력하시는 시골아낙님이 느껴집니다.

    2019.06.24 08:48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시골아낙

      전시회를 가서 보지만 막 정말 큰 설레임을 느끼지는 못해요 그냥 보기 힘든 그림을 본다는 그런 마음에 찾아가서 보는거구요, 언젠가는 그런 그림을 만나는 날이 있을테죠!! 자꾸 뭐가 더 나에게 다가오는 지 시험하고 있는 것 같아요

      2019.06.24 19:02
  • 파워블로그 책찾사

    책의 내용을 실제 전시회에서 확인하면 확실히 오래도록 그 여운이 남지 않을까 싶습니다. 무엇이든지 자주 접해야 기억에 남는데, 정작 다양한 책들로 여러 미술 작품과 화가들을 만나면서도 볼때마다 까먹는 것은 이러한 전시회 관람의 부재가 아닌가 싶습니다. 글로나마 그러한 전시회를 만날 수 있어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

    2019.06.24 10:49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시골아낙

      이번 전시회는 너무 많은 그림이 있어서 다 까먹어버리고 몇개만 기억하고 나왔네요, 그나마 느낌이 좋은 그림을 기억하려고 애써서 겨우 몇개 건졌습니다. 촬영도 못하게 하니 5만원대가 넘는 도록을 별도로 사서 봐야 기억날 것 같습니다

      2019.06.24 19:04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