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똑똑한 인강학습법

[도서] 똑똑한 인강학습법

엄연옥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큰 아이가 6학년이 되면서 자신의 공부 형태를 바꿔야 한다는 이야기를 했다. 작년에 진로상담을 받았는데 여태까지는 공부 량이 얼마 되지 않아도 충분히 좋은 성적이 나올 수 있지만 앞으로는 그게 쉽지 않다는 이야기를 들었기 때문이다. 큰 아이에게는 아직 이렇다 할 공부 스타일은 없다. 다만 수업시간에 집중해서 듣는 것이 최고의 공부 방법이었을 뿐. 그래서 예습 복습 없이 학기 중에는 간단하게 문제집 한권정도를 풀었는데, 최고 학년이 되는 지금의 시점에서 아이는 자신의 학습 스타일을 체크하기 시작했다. 그러면서 제시했던 것이 인강 수업이었다. 다른 과목은 아직 인강을 들을 정도라고 생각하지 않기 때문에 수학만 체크했다. 그러는 과정에서 일단 인강의 공부 방법은 어떤 것인지 알고 싶다고 말했기에 같이 서점엘 나갔다. 서점에서 책을 고른 뒤 도서관에서 책을 찾아보기로 한 것이다. 그래서 아이와 함께 찾은 책이 바로 이 책이다.

 

 

이 책은 아이의(학습자의) 성향을 먼저 체크 한다. 행동적 성향의 학습자 인지, 규범적 성향의 학습자 인지, 탐구적 성향의 학습자 인지, 감정적 성향의 학습자 인지를 체크 한 뒤, 성향에 맞게 인강을 듣도록 충고한다. 자신의 성향을 알고 난 뒤엔 어떻게 인강을 적극 활용할 것인지 자세히 잘 나와 있다. 또한 시기별로 어떻게 인강을 활용할 것인지도 잘 나와 있다. 우리 아이는 탐구형과 감정형의 중간쯤 되는 것 같다. 그래서 아이와 함께 그 부분을 체크하고 어떤 형식으로 수업을 들을지 간단하게 이야기 했다.

 

 

하지만 나는 안다. 이런 것은 책에서 기준 하는 나름의 보편성을 가진 방법이지 우리 아이에게 모두 맞다고 생각하진 않는다. 많은 시간을 투자하진 않지만 매일 조금씩 인강을 듣고 자신의 부족한 점을 채워나가면서 어떻게 공부하고 어떻게 받아들일지는 자신이 터득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아직 자신만의 공부 방법을 터득하지 못한 아이는 분명 시행착오를 겪게 될 것이다. 그리고 의문을 품게 될지도 모르겠다. 나는 시행착오와 의문들을 어떻게 해석하고, 어떤 방법으로 헤쳐 나갈지 고민을 들어주는 것으로 방향을 제시 하고 싶다. 그리고 그 안에서 분명 자신만의 공부 방법을 찾아 갈 거라 믿고 싶다.

 

 

공부는 그런 것 같다. 부모의 욕심으로 되는 것은 아니라는 것을.. 아무리 많은 것을 제시하고 이야기해도 아이가 하고 싶은 마음이 없다면 잔소리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닌 게 되는 것 같다. 하지만 아이가 뭔가를 부모에게 요구하고 제시했을 때 무시하는 것도 옳은 방법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우리 아이에게 가장 좋은 방법은 무엇인지 그리고 본인이 원하는 것은 무엇인지, 언제든지 알 수 있도록 눈과 귀를 열어야겠다는 생각을 해 본다. 그리고 학생인 지금 공부가 왜 필요한 것인지, 왜 공부를 해야 하는 것인지 스스로 알아 가면 좋겠다. 공부를 꼭 잘해서가 아니라 지금 당장 공부를 하지 않더라도 언젠가는 왜 했어야만 했는지 아는 그런 아이면 좋겠다는 바람도 가져본다. 아이에게 그리고 나에게 처음 만나는 인강의 가이드북으로는 나쁘지 않았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12

댓글쓰기
  • 라떼

    맞아요. 우리의 공부 형태에 변화가 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면서도 쉽지 않기에 나역시 다른 부모들처럼 따라가기에 바빴던거 같아요. 아이들을 위한 체계적인 공부법... 이제는 만들어져야 할 시기라고 생각해요.

    2013.02.24 13:30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꿈에 날개를 달자

      쉽지 않아요. 내가 공부하는 게 아니라 아이들을 위한 거니까요. 무조건 다른 사람이랑 같이 하는 것도 그렇고... 자신만의 방법을 찾을 수 있도록 옆에서 도와주고 싶답니다.. 공부.. 참 어렵네요.

      2013.02.25 08:36
  • 기쁨주기

    자기 스스로 공부할 수만 있다면 부모가 걱정할 일이 없어.....ㅎㅎ

    2013.02.24 21:16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꿈에 날개를 달자

      맞아요. 자기 스스로 공부하는 아이 자기 스스로 공부법을 찾는다면 걱정할 게 없는뎅.. ^^

      2013.02.25 08:37
  • 파란하늘

    순간적으로 인강이 '인지적..'라고 생각했습니다. 인터넷 강의 말하는거지요? ㅎㅎ 학생들이 이런 용어를 잘 쓰더군요.

    2013.02.24 23:06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꿈에 날개를 달자

      맞습니다. 인터넷 강의라고 하지요... 줄여서 인강...
      저도 아이들 덕분에 이런 줄임말 정도는 알고 있지요.. ^^

      2013.02.25 08:37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