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아빠는

[도서] 아빠는

정하섭 글/고혜진 그림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나에게 아빠는 좀 엄한 분이었다.

쉽게 다가가기 어려운 분이었다.

그렇지만 아빠는 항상 나를 걱정하시고 잘 되기를 기도해 주셨다.

이 그림책을 읽으며 돌아가신 아빠가 떠올랐다.

아빠와의 추억이 가득 담긴 그림책이기 때문이다.

 

아빠는 내게 세상에 태아나게 해 주고 세상과 연결을 시켜준 분이다.

어린 나의 이야기를 들어주고, 친구가 되어 주었다.

새로운 것을 배우는데 함께 해 주었고, 무서움을 이겨네게 도와주었다.

작고 어린 나에게 아빠는 세상의 전부였다.

항상 나에게 져주었고, 즐거운 일을 함께 해 주었다. 

언제나 내 편이 되어주셨다.

 

커가면서 내 어깨를 다독여주셨고, 

태풍도 비껴갈 수 있는 바람막이가 되어 주셨다.

언제까지 나를 지켜 줄 것 같았던 아빠가

이제 내 곁에 없다.

그래서 아빠가 너무 그립다.

 

나의 이야기를 대신 해 주는 그림책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