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마스터리

[도서] 마스터리

조지 레너드 저/신솔잎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경영이든, 결혼 생활이든, 배드민턴이든 마스터의 여정에서 반드시 견지해야 할 태도는 마주하는 단계마다 초심자의 태도와 정신을 갖는 것이다.
복종은 세상에 완성이란 없음을 인정하는 것이다.
우리 모두 그저 배우는 자일 뿐이다.

초심자의 태도와 정신을 갖는 것.
언제부터인가 이런 자세를 갖는 것이 어려워졌습니다.

누구나 초보, 신입의 시기가 있었습니다.
조금 더 많이 알고 있다고, 조금 더 경험했다고 그 당시의 어려움을 잊습니다.
무엇보다 점점 더 시야가 좁아지고 있는 것이 가장 안타깝습니다.
이미 내가 알고 있는 것이 정답은 아닐진데 쉽게 변화를 주지 못하네요.

초심자의 눈으로, 마음으로 내가 하고 있는 것들을 바라볼 수 있을까요?
배운다는 것은 '새로운 것'만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시야'도 포함일 것입니다.

지금까지와는 다른 눈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노력해야겠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