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완벽한 하루

[도서] 완벽한 하루

류랑도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우리는 늘 열심히 살고 있다. '나.름.대.로'
문제는 여기서 말하는 '나름대로'는 무척 주관적인 것이고, 이렇게 했음에도 불구하고 스스로 만족하지 못하는 날이 생각보다 많다는 것이다.
이 문제에 대한 해답을 찾기 위해 이런저런 방법들에 대해 고민하고 적용해 본다.
이 책도 그런 '방법'에 대해 고민하고 있는 나와 같은 독자를 위한 책이다.
이런 방법을 제시하는 많은 책이 있었고, 봤음에도 다시 이 책을 보는 이유는 바로 저자때문이다.
난 이 책의 저자인 류랑도님의 팬이다.
자기계발서에 팬이라고 하면 조금 이상할 수도 있지만, 그가 말하는 내용이 쉽게 이해되고, 기존과는 다른 관점을 볼 수 있도록 해준다.

이번 책에서는 과도한(?) 목표, 머나먼 결과를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에게 그 목표를, 결과를 보다 편안하게-결코 쉽게는 아니다- 달성할 수 있는 방법을 말해준다.
살아가면서 인생의 목표라는 거창한 것은 아닐지라도 나름의 목표나 원하는 결과는 있을 것이다.
그것을 이루기 위한 어느 정도의 플랜은 있지만, 그 과정의 지난함이나 쉽게 보여주지 않는 결과물을 쉬이 지치게 한다.
저자는 이러한 것을 해소하기 위해 '완벽한 하루'를 추천하고 있다.
여기서 말하는 '완벽함'이란 하루라는 시간 전체가 자신이 의도한 모든 것을 이루는 완벽함이 아니라, 단 하나의 목표라도 '제대로' 이룬 것을 말한다.
전자의 완벽함이란 하루종일 집안에서만 뒹굴거리기와 같은 것이 아니라면 인생 전체를 통틀어서도 며칠이 되지 않을 것이다.
너무 많을 것을 하려는 욕심이 하나도 제대로 이루지 못하게 만드는 것은 아닐까 생각해 본다.

저자는 이와 같은 완벽한 하루를 위해서 단절, 방향, 목표, 시간, 지원군, 실행, 성장이라는 7가지 방법을 제시하고 있다.
이 중에서 첫번째 언급한 '단절'은 나로 하여금 '완벽함'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해주었다.
보통 무언가를 더하여 보다 더 나음을 만들어 가는데 저자는 반대로 덜어냄으로 완벽함을 만들어 낼 수 있다고 말하고 있다.
이 글을 보면서 예전에 보았던 광고의 카피가 생각났다.
'완벽함이란 더 이상 더할 것이 없는 것이 아니라, 더 이상 뺄 것이 없는 것이다'

이 책과 함께 온 '골든타임 플래너'는 저자가 말하는 내용을 머리속에만 두지말고 직접 실행해보길 권하는 좋은 도구이다.
직접 자신의 하루에 대한 목표를 정하고 적어봄으로써 점점 더 완벽한 하루를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