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우리는 언제나 다시 만나

[도서] 우리는 언제나 다시 만나

윤여림 글/안녕달 그림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엄마를 위한 책이기도 하다더니 정말 그렇네요.

워킹맘이다 보니 아이와 보는 시간이 짧아서 늘 아쉬워요

할머니에게.. 어린이집 선생님에게 맡기고 나와있다보니 마음 한켠이 항상 허전합니다.

아이는 울음으로 서운한 마음을 표현하지만 엄마는 마음으로 울지요.

그런 엄마에게.. 우린 언제나 다시 만난다고 알려주는거 같아요

울고 있는 아이에게 상황을 이해시키려는 내용이기도 하지만

저같은 엄마를 다독여주기도 하고.

커서 아이가 엄마와 있는 시간이 멀어질 때에도 엄마의 마음을 다독여줄 수 있는 책인거 같아요

다만 책 모서리는 좀 뾰족해서 ㅋ 아쉽습니다.

내용은 아주 맘에 들어요

그림체도 따뜻합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