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여러가지로 LH에 대해 말들이 많다.

많은 말이 있지만 아주 단순하게 보면 된다.

능력 이상으로 많은 사업을 벌였고, 버는 돈 이상으로 많은 빚을 지고 있다.

그럼, 답은 간단하다.

바로, 망하거나 구조조정등으로 체질계선을 하고 새롭게 태어나는 방법이외에는 없다.

 

문제는 이 회사가 민영기업도 아니고 이들이 하는 사업도 100% 민영이 아니라는 것이다.

문제의 시작도 여기서 출발하고 문제의 해결도 바로 여기서 시작한다.

문제를 이해했으면 남은 것은 정답을 쓰는 것이다.

문제는 그 정답을 우리가 시험문제에 정답 쓰듯이 쓸 수 없다는 것이다.

 

정답을 뻔히 알면서도 그 정답을 곧장 쓰지 못한다는 것이 바로 우리 세상사의 아이러니다.

어떤 식으로 해결이 될련지는 모르겠지만 후폭풍과 그로 인한 뒷처리가 장난이 아닐것이라 여겨진다.

 

그 외에 이런 저런 이야기들

그저 읽는데에 치중했다.

 

비록, 경제잡지라도 재미있고, 재미없는 것이 공존하는데 이번 호는 개인적으로 재미없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