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심정섭의 대한민국 학군지도

[도서] 심정섭의 대한민국 학군지도

심정섭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부모가 되어 피할래야 피할 수 없는 것이 아이의 공부다. 통칭 학군이라 표현한다. 부모가 아이에게 닥달하여 좋은 대학을 보내든지, 자유롭게 키우든지, 어떤 선택을  하든 피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걸 꼭 유독 한국만 문제라고 할 수는 없다. 전 세계적인 공통현상이다. 부모의 지극하 자연스런 반응이자 마음이다. 이왕이면 공부를 잘 하면 좋다. 어느 부모가 싫어하겠는가. 이왕이면 자녀에게 해 줄 수 있는 걸 해주지도 않고 포기하기는 어딘지 이상하다.


이런 현상은 특히 중산층 가정이 제일 심하다. 해 주고 싶은 마음만 있는 부모와 해 주지만 싹이 보이지 않으면 다른 대안을 찾을 수 있는 부모. 이런 부모를 제외하면 신경을 쓸 수밖에 없다. 다른 아이처럼 하는 것도 하지 않는 것도 전부 신경 쓰인다. 이런 현상이 중산층에 더욱 두드러지게 나타나며 학군이라는 특수한 단어가 생겼다. 학군이 예전에는 서울대를 비롯한 명문 대학에 얼마나 보내느냐에 달려있었다. 이제 특수목적고가 생기며 그런 현상은 사라졌지만 아쉽게도 중학생으로 내려갔다.


과거에는 고등학교를 간 후에 본격적인 레이스가 시작되었다면 이제는 중학생부터 출발한다. 특수목적고를 가는 아이들과 그렇지 않은 아이들로 나눠진다. 특수목적고는 분명히 취지가 있을텐데 그것과 전혀 상관없이 현재 운영된다. 그럼에도 당국은 나 몰라라한다. 대학을 가기위한 목적보다는 순수한 그 본연의 기능을 수행하면 좋겠다. 그렇게 중학생으로 내려온 학군이 학교만 의미하는 것이 아닌 학원가까지 결합되었다. 학군이 좋다는 것은 단순히 고등학교가 아닌 학원가를 포함한다.


여기에 엄마들이 아이들을 사랑하는 마음에 '초품아'가 인기다. 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로 자녀들이 마음놓고 통학을 할 수 있는 학교다. 이런 아파트를 부모들이 선호한다. 이에 못지 않게 좋은 고등학교를 가는 중학교 학군을 선호한다. 어느 지역에 거주하느냐에 따라 들어가는 중학교가 달라진다. 단지 이런 이유때문에 주변시세보다 아파트 가격이 더 높다. 이런 현상은 대체적으로 빌라와 같은 주택 유형보다는 아파트가 대표적이다. 아파트는 학군을 중요시한다.


다들 좋은 중학교에 보내려고 하자 - 최종은 대학이고 이를 위한 발판으로 고등학교다 - 그 중학교에 갈 수 있는 아파트가 훨씬 더 인기가 좋고 부모들이 선호하며 가격 하락에 방어력이 있고 가격 상승에 먼저 움직인다. 이런 현상은 실제로 동네 사람들에게는 어느 정도 알려진 정보지만 그 동네에 입주할 사람이나 투자자는 그동안 몰랐다. 자세히 살펴보니 학군이 아파트 가격에 엄청난 영향을 미친다는 점을 깨달을 투자자들은 정교하게 조사하고 그 차이점을 발견해서 투자했다.

과거에는 단순히 아이들 진학상담을 하던 관련 종사자들도 이에 발맞춰 부동산에 관심을 가지며 자연스럽게 그 차이를 알게 되고 이를 투자에 직접 접목했다. 어느 누구보다 학군에 대한 정보와 그 학군의 특징과 차별성을 잘 알고 있던 이런 관련 종사자들이 부동산 투자를 하며 이를 응용했고 사람들은 더욱 관심을 갖게 되었다. 학군이라는 중요한 포인트를 알 수 있어 자녀들에게 좋은 거주공간으로 입주시킬 수 있고 상대적으로 더 큰 부동산 가격 상승을 맞볼 수 있었다.


이 책 <학군지도>의 저자인 심정섭은 평소에 텐인텐이라는 카페에 아이들 교육과 관련된 다양한 글을 기고했다. 워낙 좋은 글이 많아 다 읽었다. 솔직히 내가 하는 것과는 다소 달라 참고만 할 뿐 저자의 이야기에 맞게 키우진 않지만 대체적으로 동의한다. 물론, 내가 볼 때 저자가 주로 상담하는 대상은 거의 대부분 중산층이다. 그렇기에 공감하고 동의하며 그렇게 해야겠다고 생각하는 부모도 있겠지만 나와는 전혀 상관없는 다른 이야기로 받아들이는 사람도 맞을 듯하다.


그렇다해도 한국에서 좋은 대학을 가길 원하는 모든 부모의 마음은 똑같다. 그런 의미에서 나름 중심을 잡고 사교육을 인정하고 아이의 상황과 교육 정도에 맞춰 권유하는 것은 참 좋아보였다. 이 전에 펴 낸 책도 읽었는데 이번에는 학군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있어 좀 더 흥미가 생겼다. 우리 식구는 딱히 학군과 전혀 관련없이 교육하지만 부동산에서 학군의 중요성은 아주 높다. 물론 아무 부동산이나 관련성이 높은 것은 아니지만 아파트는 특히나 중요하다. 거의 전부라고 할 수도 있을 정도로.


학군은 아이를 위해서 아파트는 우리 가족을 위해서 중요하다. 그렇다고 모든 것을 만족할 수는 없다. 무엇인가에 좀 더 집중해야 할 필요도 있다. 어떤 결정을 내려야 할지 부모로써는 궁금할 수 있다. 모든 것을 다 충족시키면 좋겠지만 그런 여건이 되지 않으니 말이다. 이럴 때 단순히 진학 상담만이 아닌 부모의 상황에 맞는 부동산까지 권유해 준다면 금상첨화다. 그렇기에 저자는 자연스럽게 부동산에 관심갖고 둘을 연결시키게 되지 않았을까 한다.


각자 상황에 맞는 몇 가지 솔루션을 제공해 준다. 아쉽게도 그 자체도 내가 볼 때는 서민보다는 중산층에 철저히 맞춰져 있다. 현실적으로 어쩔 수 없다는 건 나도 인정한다. 이를 위해 중학교가 중요하고 알기 위해 학교 알리미 사이트를 통해 파악하고 얼마나 학업 성취도가 높은지 알기 위해 학업성취도를 본다. 학업 성취도 85%이상이면 되지만 좋은 중학교는 90%이상이다. 이 정도면 좋은 고등학교에 가고 특목고를 제외한 일반고가 어느 정도 명문대학을 보내느냐를 조사했다.


그런 학군 - 학원가를 포함한 - 근처 아파트 가격도 책에서 알려준다. 그것도 서울부터 광역시까지 중요 학군과 주변 아파트를 함께 그림으로 설명한다. 워낙 친절하게 설명하고 있어 이 책은 교본으로 쓰면 될 듯하다. 솔직히 계속 반복되는 학군과 아파트 가격에 나중에는 피로도가 많이 쌓이기도 하고. 특정 학군을 알고 싶을 때 이 책을 펴서 자세히 보면 도움이 될 듯하다. 아울러 전국적인 학군과 교육시스템을 비롯한 전반적인 추세를 알 수 있는 책이다.


까칠한 핑크팬더의 한 마디 : 계속되는 학군 설명에 좀 지친다.

친절한 핑크팬더의 한 마디 : 학군을 제대로 배우고 싶다면.


함께 읽을 책

http://blog.naver.com/ljb1202/220751846469

질문이 있는 식탁, 유대인 교육의 비밀 - 가족


http://blog.naver.com/ljb1202/220650854059

부자의 지도 - 여기서 살고 싶어요


http://blog.naver.com/ljb1202/196400779

최고의 공부 - 읽고 쓰기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