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레모네이드가 좋아요

[도서] 레모네이드가 좋아요

마크 서머셋 글/로완 서머셋 그림/이순영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북극곰 출판사에서 나오는 레모네이드가 좋아요
장난꾸러기 메메 시리즈 02에요 :)

저번에는 장난꾸러기 메메 시리즈에 첫 번째 책은 똑똑해지는 약을 읽었는데
두 번째 도서인 레모네이드가 좋아요는 복수를 하는 내용이라서 이어서 읽으면 더 재미있을 거 같았답니다 :)

 

 

앞 전에 메메에게 당한 칠면조 칠칠이는 복수를 꿈꾸고 있어요
메메에게 복수를 하려고 오줌을 레모네이드라고 속이고 먹이게 하려고 하죠
방금 짠 거라면서 신선하다고 말이죠
과연 메메는 속았을까요 ...?
그리고 마지막에 쿠기는 정말 쿠키인 걸까요 ...?

전작과 겹치는 구조라서 아이가 더 익숙하고 재미있게 읽은 거 같아요
글 밥도 많지 않아서 책을 싫어하는 아이도 재미있는 유머와 함께라면 이 책 금방 읽을 거 같은 느낌이에요

 

 

보면서 이번에는 칠칠이가 복수하는 거야?라면서 흥미를 보이면서 읽었어요
그러면서 둘이 엄청 친한가 봐 ~ 하면서 읽기 시작했지요
아이와 서로 역할을 정해서 대사를 하듯이 읽어보기도 하고 대화를 하듯이 읽어보기도 하고
어른이 저도 재미있게 보는데 베베는 얼마나 더 재미있을까요
"오줌인데 레모네이드래~ "라면서 웃으면서 보았거든요 '-')/

 

서로 틈 없이 대사를 주고받으면서 읽으면 음률이 살면서 더 재미가 있어지는 거 같아요
아이도 더 집중이 되기도 하고 말이죠

 

 

다 보고 나서는 양면테이프를 이용해서 메메 스티커를 만들고 싶다며
종이에 메메를 따라 그리기 시작했는데 삐뚤게 그렸다며 다시 그리고 싶다며 다시 그리기 시작하더라고요

 

 

그래서 다시 천천히 보면서 그림도 그리고
이름도 적어주고 싶다며 이름도 적더라고요 :)
다 적더니 메메가 아니라 멘메같다면서 혼자 웃기도 하고 -
칠칠이보다는 메메가 더 마음에 드나 봐요

 

 

다 그리고 종이를 오리고 뒷면에는 양면테이프를 부착하더라고요
그러면 스티커처럼 어디든지 부착할 수 있다면서 말이죠
그러다 책에 양면테이프가 붙으니 책이 스티커가 됐다면서 조심스레 양면테이프를 떼어내더니
책이 끈끈한지 살피던 ...

 

 

다 그린건 본인방 자는 곳 벽에 부착을 해두더라고요
뿌듯하게 사진까지 찍고 오던 아이

그러면서 언제쯤 칠칠이가 똑똑해 질까 하던 -

아이와 재미있게 웃으면서 볼 수 있는 북극곰 그림책이었어요!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