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나나

[eBook] 나나

이희영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5점

영혼이 가출했다.그런데 육체는 영혼없이 멀쩡히 살아간다.
사실 영혼이 가출을 한게 아니라 육체가 영혼을 쫓아냈다.
일주일 내에 육체로 들어가지 못하면 진짜 저승길로 가게된다.
육체에서 이탈돼버린, 육체로 돌아가려 하지만 알 수 없는 결계로 육체로부터 거부당해 되돌아가지 못하는 두 십대 청소년의 이야기.
다시 되돌아가려면 자신이 자신의 영혼을 왜 쫓아낸건지 그 이유를, 자신의 마음을 이해해야 했다.
나 그리고 나. 그래서 제목이 나나 인거같다. (소설에 나나라는 사람은 전혀 안나오니까)
정말 인상깊게 읽었던 소설 <페인트> 저자의 책이라 기대를 너무 했는지 아주 재밌진 않았지만 나를 대입해서 생각해봤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