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귀여운 아이가 해맑게 웃는 표정과

어울리지 않는 제목이 눈길이 가서

읽어보게 된 그림책

 

왜 나만 보면 피해요

밥 먹기 전에 고양이처럼 손 핥기

악어처럼 악어 새들이 이빨 청소하기

독수리처럼 손톱은 길~게

햄스터처럼 음식을 입안 가득 넣기

소처럼 혀로 코 핥기

고릴라처럼 콧구멍 후비기

라마처럼 침 뱉기

등등

동물처럼 마음대로 행동하는 아이를 보며

사람들은 피하지만

정작 아이는 왜 자신을 피하는지 잘 몰라 합니다

아이의 더러운 행동과 반대되는

깨끗한 행동을 하는 동물의 모습을

마주 보는 장면에 나오게 하여

아이의 위생 습관이 옳지 않다는 걸

암묵적으로 알려주는 그림책이에요

글 밥이 적지만 그림 하나로

청결이 얼마나 중요한지 깨닫게 해준답니다

마지막에 사람들이 아이를 피하는 장면을 보고

"더러우니깐 피하지~!"

라며 사이다를 날려주는 채채

아이에게 청결한 위생 습관을 알려주기

정말 좋은 책 같아요

채채도 가끔 샤워하기 싫어할 때가 있는데

그럴 때마다 이 책을 꺼내서 보여줘야겠어요~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