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착하게, 그러나 단호하게

[도서] 착하게, 그러나 단호하게

무옌거 저/최인애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처음에는 너무 단호하다는 생각이 든다. 문체까지도.
이렇게까지 해야 하나?


맺고 끊는 것을 확실하게 하면 좋지만,
이렇게 해서 관계를 맺을 수 있나?


점차 책에 빠져들수록,
저자의 의도가 더욱 명확해진다.


그것은 타인에 의해 끌려다니는 삶이 아니다.
자신의 삶을 주도적으로 선택하라.


나의 마음과 몸이 제일 중요하다.
내가 좋은 것이면 이미 충분하다.


나에게 해를 가할 수 있는 것도 나 자신이다.
내가 나에게 잘해줘야 하는 이유다.


내가 열정적으로 좋아한다면,
이미 그것으로 만족한다. 타인의 인정은 의미 없다.


진정한 강함은 맞서 싸우는 것을 뛰어넘는다.
스스로 더욱 나아짐으로 고난을 초월해버리라.


타인에 휘둘리지 않고 단단한 자신을 원한다면,
자신의 내면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한 걸음씩 나아가라.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