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난처한 동양미술 이야기 1

[도서] 난처한 동양미술 이야기 1

강희정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대중들이 열광하는 인문학의 한 장르이자 독보적인 분야로도 볼 수 있는 그림 및 미술에 대한 이해도와 가이드라인, 이 책을 통해 미술이 미치는 인문학적 영향력, 또는 파생되는 분야와의 긍정적인 작용과 효과에 대해 배우며 공감해 볼 수 있을 것이다. <난처한 동양미술 이야기> 이 책은 1권과 2권으로 구성된 미술 및 미술사 가이드북으로 초보자나 입문자의 경우에도 비교적 쉽게 배울 수 있는 설명과 구성으로 인해 장점이 돋보이는 가이드북으로 볼 수 있다. 책에서는 주로 인도문명과 역사를 언급하며 종교적인 느낌도 들며, 우리와 비슷한 문화권으로도 볼 수 있는 동양문화권, 동양미술이 어떤 가치를 갖고 있으며, 무엇을 의미하는지, 저자의 깊이있는 생각과 논리를 함께 접해볼 수 있는 책이다.

 

단순히 인도를 바라볼 때, 세계 문명의 발상지, 영국의 식민지였지만 최근의 모습에서는 여느 강대국 못지않게 엄청난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강대국, 또는 제3 세계의 대표국 정도로 볼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그들의 유구한 역사와 전통 만큼이나 이들의 행적은 다양한 국가와 지역권에도 영향력을 미쳤고, 우리의 관점에서도 불교라는 종교를 생각하거나 그들이 갖고 있는 카스트 신분제도, 다양한 종교가 혼합되어 있는 복잡 미묘한 장소 등으로도 평가해 볼 수 있다. 이처럼 인도는 자체적인 매력도 많고 역사적, 철학적인 의미에서도 매우 어렵고 복잡하게 보이는 것들도 다수 존재하는 지역이다.

 

 

 


 

 

 

 

 

 

이에 책에서는 더 쉽고 간략하게 말하면서도 왜 그림이나 작품, 화가 등이 중심이 되어 그들이 보여준 동양미술의 정수나 저력에 대해 표현하고자 했는지, 다른 관점에서의 역사적 분석으로도 볼 수 있고 이는 문명사나 문화이론 등에도 직접적인 영향력을 제공했다는 점에서 인문학적 가치 그 이상의 깊이와 지식의 가치를 담아내고 있는 것이다. <난처한 동양미술 이야기> 상대적으로 서양철학이나 미술에 비해 비교적 쉽다고 느끼는 분들도 있지만, 더 세세한 부분을 신경쓰는 모습이나 같은 작품이나 현상을 보더라도 전혀 다른 해석이 공존한다는 점에서 미술과 미술사가 주는 의미에 대해 배우기조차 어렵다고 느끼는 분들도 존재한다.

 

하지만 책을 통해 생각해 보게 되는 미술과 미술사의 이론적 지식과 가치, 그리고 직접적인 여행이나 기행으로 활용해 볼 수 있는 장소적 특징, 박물관이나 미술관 등이 그 대표적 사례로 볼 수 있고, 이를 통해 우리는 동양문화나 미술에 대해 얼마나 이해하고 있으며 이를 어떤 형태로 가치있게 표현해야 하는지, 책을 통해 이 부분에 대해서도 배우면서 더 나은 가치 판단을 해보게 된다. <난처한 동양미술 이야기> 글귀로 표현되는 구성도 괜찮지만 작품이나 그림에 대한 구체적인 소개와 이미지화 과정이 더 인상깊게 다가오는 미술 및 미술사 가이드북, 책을 통해 배우며 미술에세이 또는 미술인문학의 가치와 배울 수 있는 교훈적 메시지가 무엇인지 읽으며 활용해 보자.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