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직도 당신의 머릿속에는 부모가 산다

[도서] 아직도 당신의 머릿속에는 부모가 산다

하시가이 고지 저/황초롱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이 말은 역사를 가르며 저하의 의미를 담고 있는 말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 보게도 된다.
저하는 의도적으로 낮추고자 하는 의식을 가질 수 있다고 본다.
시대의 반영이 이뤄지고 있는 부모에 대한 단상을 읽을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하지만 부모와 자녀의 관계는 문자로, 언어로 표현 하기 힘든 살가운(살을 맞뎀으로써 느끼는 총체) 느낌을 한 낫 개인의 삶의 이야기로 축소하게 되는 일은 우리 모두에게 부담스럽고 부쩍이나 현실 사회와의 괴리감을 솔찍하게 느낄 수 밖에 없는 일이기도 하다.
동양이든 서양이든 아이들에게 가장 큰 영향력을 미치는 존재는 바로 부모이다.
인지습관론에 따르면 인간 역시 동물의 일부이고 환경의 절대적 영향을 받는 입장이라 생각하면 인간 불특정 다수의  존재가 보이는 현실의 상황은 우리 모두의 지속가능한 핵심에 다다르고 있다 판단 할 수 있기에 뇌와 인지 학습적 구조의 부재화에 따른 부모와의 상관관계를 밝히고자 하는 저자의 노력은 외면 받기 보다 대한민국과 같은 경우라면 더욱더 활기를 띠울 수 있는 기회를 부추기는 일이 될 수 있다.

이 책 "아직도 당신의 머릿속에는 부모가 산다" 는 매우 현실적이고 역사적이며 미래적인 함의를 품고 있는 이야기임을 이해하게 하며 그러한 나, 우리의 변화된 삶에 대한 최적의조건을 다시 살펴보게 해 준다.
나, 우리는 언제, 어느 때나, 어떤 상황에서나 자신이 어떻게 행해야 할 지를 이미 선물 받은 선지적 존재라 해도 과언이 아니라 할 수 있을것 같다.
이러한 선지적 환경은 오롯이 부모로 부터 전해진다.
그 말인 즉은 우리의 의식에는 의식적으로, 의식화 되어 잠재의식이고 지속되게 하는 의식으로의 표리부동함을 느끼게 하는 '부모' 의 존재가 있다 할 것이다.
어쩌면 본능을 좌우하는 존재로의 아담이나 이브가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든다.
인간의 삶이 죽음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죽음으로 이어지기 까지 반복적이고 계획적인 인간적 척도로의 교육이 바로 우리의 의식을 옭아매는 역할을 한다 생각하면 지금 현실을 사는 나, 우리의 지기들은 아마도 이해 하지 못할 수도 있으리는 생각을 해보게도 된다.
이러한 생각은 부모에 대해 본능적이고 무의식적인 판단을 하는 나, 우리의 인식체계에 일대 변동을 가져올 수 있는 문제이기도 하다.
그러한 문제의 핵심을 바로 꼬집어 내는 저자의 부모에 대한 깊고도 노련한 의식의 통찰을 심리 치료의 방법으로 만나 볼 수 있어 더욱 더 기대되는 감이 크다고 하겠다.

태생부터 유년시절의 환경과 삶은 인간의 인생과 삶의 전반에 걸친 영향력을 미친다 할 수 있다.
그러한 가운데 가장 큰 변수, 즉 생명 존속을 위한 본능이라는 결정에 있어 가장 큰 영향력을 미치는 부모의 입장은 아이들에게 어쩌면 생각이나 기대하지 않았던 독립심을 키우는 기회가 될수도 있었을 것이고 그러하지 않다면 또 다른 기회를 맞이 했을 수도 있으리라 판단한다.
부모라고 해서 세상의 모든 일을 다 알 수는 업는법이고 보면 아니들에게 해명할 수 있는 합리적 해명이 될 수도 있지 않을까 싶다.
다양한 생명의 위협과 독립에의 의지가 발현하는 가운데 옳고 그름의 기준이 될 수 있는 도우미로의 역할을 담담히 앞장 서 해 줄 수 있는 부모들의 이야기를 담아 독자들에게 전달하는 책이라 다양한 환경의 아이들에게 과신과 사랑을 쏟고 이해에 바탕을 두고자 하는 많은 어른들의 도전을 새로운 기회로 받아들였으면 하는 바램을 전해본다.
머리속 부모를 다시 키우라는 의미에 통착력을 집중해 보았으면 좋겠다.

**네이버 카페 책과콩나무의 서평으로 제공 받아 솔직하게 작성한 리뷰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