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백숙



오늘은 휴무일이지만 코로나로 제 집에도 엄마한테도 안 가고 숙소에 있습니다.

새로오신 경영지원팀장님이 점심을 사신다고 해서 나갔다 왔습니다.

경영지원팀에 새로 온 식구가 또 한 명있는데 우리팀 막내로 온 29살 여자 사람입니다.

3남 1녀의 장녀라 그런지 듬직하고 믿음직한 친구입니다.

집에서 백숙집과 펜션을 운영하는 데 대학을 졸업한 후 지금껏 부모님을 도와드리면서 전산세무 2급을 땄습니다.

그 친구 집에서 점심을 먹었습니다.

토종닭인데 정말 맛있었습니다.

용추계곡 옆에 있는 <용추계곡뜰>이라는 식당입니다.

계곡으로 계단이 있어서 계곡에 발 담그고 있다가 음식이 준비되면 올라옵니다.

오늘은 날이 좋으면서도 하얀 구름이 해를 가리고 있어서 뙤약볕이 아니어서 더 좋았습니다.

(전팀장님은 어제부로 골프장을 떠나셨고 8월 2일 본사로 출근하십니다.)

국물이 진하고 닭도 맛있고 같이 나오는 죽도, 반찬도 다 맛있었습니다.

음식에 취해서 내려다 보이는 계곡 사진 찍는 것도 잊었지 뭡니까.

경치도 절경이고 하늘도 정말 예뻤는데 말이죠.

코로나 19 영향으로 극성수기임에도 테이블이 꽉 차지는 않았습니다.

7, 8월 장사로 한 해를 버티는 데 코로나 때문에 한 해를 버틸 수 있는 매출이 나오지 않는거죠.

그래도 당장은 성수기 영향을 받고 계시니 부모님께서 바빠도 즐겁게 일하고 계셨습니다.

잘 먹고 남은 것은 포장을 하였습니다.

종종 찾고 싶은 용추계곡뜰입니다.

 

 

#가평 #가평용추계곡뜰 #용추계곡뜰 #용추계곡 #가평용추계곡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블루

    오호! 먹음직스러운데요.
    지난주말에 농막에서 해신탕 재료 사다가 해먹었어요. ^^

    2021.08.03 17:28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이야기

      농막에서 해신탕~ 정말 낭만적인걸요~ ^^
      저도 계곡에서 멋진 하늘 아래서 먹어서 참 좋았답니다. ^^

      2021.08.03 19:41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