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어썸

[도서] 어썸

닐 파스리차 저/홍승원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실패가 나쁘기만할까? 수치심은 왜 고통스러운가. 실패는 성공으로 향하는 길에 그저 단순히 지나가는 한 걸음에 불과하다. 필요이상으로 얽매이거나 고통스러워할 필요 없다. 수치심은 내가 바라보는 관점이 가장 큰 영향을 준다. 남들이 그만큼 비난하고 놀리고 그러지 않나 했지만 잘 생각해보면, 뻔뻔하고 당당하게 아무렇지 않은 것 처럼 행동하는 사람에게 오히려 그사람에게는 물론, 주번에서도 수치스러움을 주지 않는다. 물론 여기 전제는 불필요하게 스스로 늪에 빠지지 말라는 의미이8지, 진짜 잘못된 것까지 아우르는 것은 아니다.

*리딩투데이 북적북적 지원도서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