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하비 페닉의 리틀 레드북

[도서] 하비 페닉의 리틀 레드북

하비 페닉 저/김원중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처음 부터 끝까지 정독해도 좋지만, 그냥 아무 페이지나 펼쳐서 읽어도 좋다. 골프에 관한 최신 도서들도 많지만 골프의 현인 같은 하비의 생각들을 따라가다 보면, 왜 골프가 멘탈 게임이지 고개를 끄덕이게 된다.

주변에 골프를 치는 사람들과 만나면 골프 이야기로 시간이 가는 줄 모른다. 잘치는 사람이나 못치는 사람이나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고, 정답까지는 아니지만 뻔한 결론으로 이어지는 대화가 나와 비슷한 생각을 하는 사람이 있다는 만족감으로 이어진다. 하비의 레드북은 바로 그런 친구 같은 책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