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나, 프랜 리보위츠

[도서] 나, 프랜 리보위츠

프랜 리보위츠 저/우아름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작가 소개글을 한참동안 읽은 것 같다.
작가님의 다양한 경험들이 고스란히 적힌 글들이 이제서야 이해가 됐다.

??작가 소개글
프랜 리보위츠 ㅡ 여성, 레즈비언, 유대인, 뉴요커, 비평가, 에세이스트. 1950년 뉴저지에서 태어나 고등학교 퇴학 후, 뉴욕주 포킵시에서 잠시 이모와 함께 살다 1969년 뉴욕시로 이주했다. 대학생 과제 대필, 청소부, 개인 기사, 택시 운전사, 포르노 작가, 칼럼니스트 등 여러 일을 하며 젊은 날을 보냈다. 앤디 워홀이 창간한 잡지 『인터뷰』와 『마드무아젤』에 발표한 글을 묶어 『대도시 생활Metropolitan Life』(1978)을 펴냈으며 이 책으로 유명해져 텔레비전 방송에도 출연했다. 그후 잡지에 쓴 글들을 모아 『사회 탐구Social Studies』(1981)를 출간했고, 1994년 두 베스트셀러를 새로 묶어 『나, 프랜 리보위츠』를 펴냈다. 같은 해 동화책 『체이스 씨와 리사 수, 판다들을 만나다Mr. Chas and Lisa Sue Meet the Pandas』(1994)를 출간한 후부터 지금까지 기나긴 슬럼프에 빠져 더이상 글을 쓰지 못하고 있다.
“책은 거울이 아니라 문이다”라고 말하는 그는 엄청난 다독가로, 토니 모리슨, 찰스 밍거스, 루 리드, 로버트 메이플소프, 마틴 스코세이지, 칼 라거펠트 등 다양한 분야의 인물들과 교류해온 뉴욕 문화예술계의 산 증인이기도 하다. 도시 문화와 현대인의 일상에 대해 거침없이 내뱉는 촌철살인의 유머로 많은 사람의 웃음과 존경을 끌어내며, 미국 전역과 유럽의 여러 도시에서 강연과 방송을 이어가고 있다. 영화감독 마틴 스코세이지가 연출한 HBO 인물 다큐 〈대중 연설〉(2010)과 넷플릭스 인물 다큐 〈도시인처럼〉(2021)으로 젊은 세대들로부터도 큰 추앙을 받으며, 하나의 아이콘으로 조명받고 있다.

??p. 26
신이 만드신 아이라고 모두 아름답진 않다. 어디 내보일 만한 신의 아이는 정말 몇 명 없다. 외모와 관련하여 가장 흔히들 하는 실수는 겉모습에 집착하지 말고 영혼의 진정한 아름다움을 밖으로 드러내야 한다는 믿음이다. 만약 당신의 몸에 이런 게 가능한 부위가 있다면, 그건 매력 발산이 아니라 그냥 새는 구멍이다.
??p.191
가장 먼저 음악에는 두 종류가 있음을 음악 스스로 이해해야 한다?좋은 음악과 나쁜 음악. 좋은 음악은 내가 듣고 싶은 음악이다. 나쁜 음악은 내가 듣고 싶지 않은 음악이다.
??p277
말하기 전에 생각하고, 생각하기 전에 읽어라. 혼자 지어내지 않은 것을 생각해볼 기회가 된다.
??p309
만약 당신이 개이고 주인이 당신에게 스웨터를 입히려고 한다면… 주인에게 꼬리를 달아볼 것을 권하라.

책을 읽다 '박정민의 쓸만한 인간'이란 책이 떠올랐다. 좋은 말과 미사여구로 현혹시키지 않았다.
현란한 말과 뼈때리는 말 그리고 밑간 치듯 약간의 말장난들, 미워할 수 없는 그녀를 보게 했다.
아는 것이 많은, 하고 싶은 말이 많은, 세상을 보는 눈이 달랐던 그녀.
거침없이 표현하는 그녀가 내심 통쾌했던 책.
다양한 주제로 쓰인 책이라 곳곳엔 공감가는 내용도 가끔은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도 있구나 하며 읽게 되던 이야기.

"세상에 버릴 책은 없다. 창문 밖으로 던져 버리고 싶은 인간은 있어도."

#나프랜리보위츠
#프랜리보위츠
#문학동네
#에세이
#풍자에세이
#가만히있다가순간순간떠오르는말들
#말속에뼈가있고웃음이있다.
#독서감상문
#완독후기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