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독해에 강한 어휘 DNA 깨우기 기본편

[도서] 독해에 강한 어휘 DNA 깨우기 기본편

천재교육 중등국어 편집팀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큰 아이가 중학교에 입학하면서 선배맘들의 조언 중에

국어가 정말 어렵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어요.

중학교 때 영어, 수학도 중요하지만 국어 역시 제대로 공부하지 않으면

고등가서 정말 헤멜 수 있다고 말이죠. 성적 올리기 가장 어려운 과목도 국어라나요?

그런데 딱히 어떻게 공부를 시켜야 할지 약간 막막하더라고요.

시중에 비문학 문제집들도 많이 나와 있어서 아이와 함께 교재를 고르기도 했지만

'과연 이렇게 그냥 문제집을 풀기만 하면 될까?'

의구심이 들었는데요.



그런데 생각해보면 영어 공부와 크게 다르지 않은 것이 국어 공부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내신과 수능 영어 준비로 영어 같은 경우 영단어, 어휘, 문법, 구문독해를 이야기 하잖아요.

국어 역시 국어 문법, 국어 어휘, 독해가 중요하지 않을까요?


내가 아는 것과 아는 것 같은 것은 엄연히 다른데요.

그걸 판가름 하는 가장 중요한 기본이 바로 어휘가 아닐까 싶었습니다.

애매하게 아는 건 아는 게 아니니까요.

그래서 아이와 함께 국어 공부법에 대해 이야기 하다가

일단 어휘부터 제대로 하고 공부를 해보자고 결론을 내렸어요.

그런데 일일이 찾아가며 공부하는 것이 진정한 공부이겠으나

시간이 그만큼 넉넉치 않은게 현실이기에

아이에게 맞는 문제집의 도움을 받는 게 좋지 않을까 했고요.

그래서 시작하게 된 중학국어 어휘서가 바로 '해법중학국어 어휘DNA 깨우기' 였습니다.
 


학교에 다녀오면 학원 과제하고, 학원가느라 바쁘고, 다녀와서는 수행평가 챙기느라

12시가 다돼 잠드는 아이에게 학습서를 하나 더 권하는 게 쉽지는 않았는데요.

그런면에서 '어휘DNA 깨우기' 이 교재는 크게 부담 없이 진행 할 수 있을 것 같더라고요.

 


퀴즈로 쉽고 재미있게 빠르게 확실하게

어휘를 학습할 수 있다는 점이 이 책에 끌린 가장 큰 장점이었고요.

하루 10분, 28일 완성이라

크게 욕심부리지 않고,

저희 아이는 주말에만 2일씩 학습하여

여름방학 전에 교재를 끝내는 것을 목표로 정했어요.

또, 다양한 독해 지문들로 된 문제를 풀어보면서

독해력, 국어력 향상에 도움이 된다고 하니

꾸준히 해보기로 했답니다.

 

 

빠르게 체크하기, 꼼꼼히 확인하기, 문맥으로 소화하기, 복습하기, 독해 더하기로

교재가 구성되어 있고요

차례를 보시면 아실 수 있듯이

시와 소설에서 문학 필수 어휘를 공부하고,

비문학 필수어휘를 학습한 뒤

문법 필수 개념어와 어법, 그리고 관용표현까지

다루고 있어요.


계획표도 마련되어 있는데요.

원래 28일 어휘 완성이지만 좀 더 빠르게 학습하고 싶은 친구들을 위해

15일 완성 계획도 함께 쓰여져 있는데요.

제 생각에 어휘라는 게 하루 아침에 완성되는 게 아니다보니

28일 학습을 마친 후

15일 계획대로 다시 한 번 복습 삼아 공부를 하면

좀 더 완벽한 공부가 되지 않을까 싶어요.


학습하기 전에 튠맘에서 추천해주는 영상을 하나 보고, 학습을 시작했는데요.

유튜버 "로열TV" 열님이 비문학은 물론 어휘 공부에 도움이 되는 팁들을

알려준다고 하셔서 집중하며 영상을 봤답니다.

 

아이들이 글을 읽는데 전체적으로 이해를 잘 못하거나 흥미를 느끼지 못하고 집중하지 못하는 이유,바로 집중력이 약하고, 글을 단순히 글자의 조합으로 읽고 있기 때문이라고 하는데요.

만약 우리 아이가 이렇다고 한 다면 더 이상 독해력의 향상은 기대하기 어렵다고 하네요.

 

흔히 쉽게 독서량과 독해력은 비례한다고 생각해 책을 많이 읽으면

독해력이 신장된다라고 알고 계신분들이 많으나

앞서 말한 잘못된 습관으로 인해

아이들은 국어는 어렵고, 성적상승은 불가능한 과목이라는 편견만 더 커질 수 있다고 합니다.

 

저 같은 경우, 우리 아이가 글을 어떻게 읽고 있는지 세심하게 살펴본 적이 없었던 것 같아요.

아이와 동영상을 보며 스스로 '나는 글을 어떻게 읽고 있는가?' 생각해보라고 했어요.

동화책을 읽는 것과 비문학독해의 차이,

그 것은 바로 스토리 라인의 파악 유무에 있다고 하는데요.

비문학에 주인공이 있고, 스토리 라인이 있다는 생각.

글쎄요. 저 역시 책이나, 신문, 잡지, 그 외 다양한 글들을 읽을 때

스토리 라인이 있다는 생각을 따로 하지 않고 읽어왔어요.

그런데 스토리라인, 글의 구조를 생각하며 글을 읽는다면

처음 접하는 글일지라도 글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많이 되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하지만 글의 구조와 스토리 라인을 이해하며 읽는 습관도

하루 아침에 터득이 되는 것이 아니기에

꾸준한 훈련이 필요하겠죠?

주말 맞이 어휘DNA 깨우기 학습 중인 딸.

맞고 틀리고 보다는 알고, 모르고 있음에 중점을 두고,

퀴즈를 풀 듯이 부담 없이 재미있게 학습하자고 했는데요.

과연 아이가 그런 마음으로 학습을 했을런지는 모르겠어요 ㅎㅎ

1단계 빠르게 체크하기 부분

중학교 1~2학년 9종 국어 교과서에 나온 필수 어휘와 필수 개념어들을 다루고 있는데요.

반의어, 동일 한자가 사용된 어휘, 헷갈릴 만한 어휘가 같이 제시되어 있고요.

이 어휘들 중에 빠르게 답을 체크하는 부분인데

체점한 것을 보더니

"생각보다 잘 찍었네."

라고 하더라고요. ㅋㅋ

 

말 그대로 긴가민가 하면서 풀어보는 단계라고 생각하시면 될 듯 합니다.

2단계 꼼꼼히 확인하기 부분

1단계의 정답을 확인하면서 정답과 오답을 비교해 어휘를 꼼꼼히 학습할 수 있어요.

한자어로 된 어휘들은 한자의 음과 훈도 제시되어 있어서

아이들이 어휘의 뜻을 익혀나가는데 도움이 되고요.

참고 어휘도 나와 있기에 어휘력을 확장시키기에도 좋답니다.

3단계 문맥으로 소화하기 부분에서는

문장 안에 들어갈 어휘들을 써보면서

문맥을 통해서 앞서 배운 어휘들의 의미를 확실하게 익힐 수 있는데요.

문제 중간중간에 연상이 될만한 그림이 나와 있고요.

그리고 교과서에서 그 어휘가 삽입된 문장들도

제시되어 있기에 어휘의 쓰임을 교과서로 확인이 가능하다는 점이 마음에 들더라고요.

이번 주는 1~2일차 학습을 해봤는데요.

어휘를 문맥에 맞게 작성하는 부분에서 활용어미를 적절하게 붙이지 못해 틀리기도 하고요.

이 정도 어휘는 알고 있지 않을까 싶었던 것도 아직 모르고 있었다는 것에

살짝 놀라기도 했어요.

또, 저 역시도 약간은 헷갈리는 문제들을 보면서

중고등학교에서 요구하는 어휘력의 수준이 꽤 높구나~

하는 생각도 해봤답니다. ㅋㅋㅋ

 

퀴즈로 쉽고 재미있고, 빠르고, 확실하게 공부할 수 있는

천재 중학 국어 어휘DNA 깨우기

가랑비에 옷 젖는다는 말처럼

학습을 꾸준히 이어간다면

지금보다 어휘력, 독해력이 향상되는 그 날이

꼭 오리라 믿어봅니다.

 


출판사로부터 교재만 제공받아

아이와 함께 공부하고,

솔직하게 작성한 글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