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야밤 (22:00~24:00)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조세희 지음, 이성과힘 펴냄) 5회차

 

 

10. 클라인씨의 병

 

 

나는 장님들이 세상을 볼 수 있는 방법은 단 한 가지밖에 없다고 생각했다.
그것은 눈을 갖는 일이었다.
어머니는 다른 생각을 갖고 있었다.
세상을 보는 눈은 따로 있다는 것이었다.

 

 


도대체 넌 뭘 어떻게 하겠다는 거냐?
왜 가만히 시키는 일만 못해?
사람처럼 살고 싶어서 그래요.
누가 사람처럼 살지 말랬니?
막는 놈들이 있어요. 그리고, 아이들은 모르고요.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조세희 저
이성과 힘 | 2000년 07월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