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클래식 음악, 뭔데 이렇게 쉬워?

[도서] 클래식 음악, 뭔데 이렇게 쉬워?

나카가와 유스케 저/쇼스 타코,기쿠이타다키 그림/송은애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클래식 음악을 좋아하지만 지금까지는 특별히 클래식에 대해 알려고 하지는 않았다.

지금까지 간간히 관련 책을 읽기는 했지만 대부분 클래식 음악가들의 생애나, 유명곡에 얽힌 뒷이야기 같은 내용이었다.

그런데 이 책은 정말 클래식이 뭔지에 대해 알려주는 점이 신선했다.

이 책은 클래식 음악이 언제 시작되었는지, 클래식 음악의 시기가 어떻게 구분되는지, 그리고 각 시기마다의 대표적인 음악가들은 누가 있는지 보기 쉽고 알기 쉽게 기술했다.

 

또 이 책은 오케스트라라는 장르에 대해서도 설명한다.

오케스트라에 참여하는 다양한 악기들에 대한 설명 뿐 아니라, 무대가 어떻게 생기고 배치되었는지도 이야기한다.

익히 들어왔으면서도 그게 뭔지는 몰랐던 소나타 형식이라던가, 캐논에 대해서도 이 책을 통해 알 수 있었다.

마지막에는 대표적인 음악가들에 대해 설명하는 것을 잊지 않는다.

음악가들의 특징을 잘 특징지은 캐리커쳐와 함께  간단한 프로필과 인생 그래프, 대표곡 등을 소개한다.

너무 길면 읽지 않게 되는데 두페이지에 걸쳐 짧게 기술한 것이 마음에 든다. 

 

 

클래식을 좋아하지만 아는 것이 없었던 나에게 클래식에 대한 가장 기본적이고도 중요한 지식을 알려주었던 책이었다.

지금까지 바흐라던가 베토벤, 모차르트, 관현악단... 등등, '클래식 음악'이라는 머리속 방에서 뒤엉켜 놔뒹굴고 있던 것들을

이책을 통해서 순서와 질서가 바로 잡혀지는 기분이 들었다.

이렇게 클래식의 역사에 대해 질서를 갖게 되니 앞으로 클래식 음악을 들으며 곡을 즐길 때에도 도움이 될 것 같다.

이 책은 애초에 청소년들을 위한 인문교양서로 제작된 책이다.

하지만 클래식을 좋아하고 취미로 즐기는 분들에게도 추천하고 싶다.

 

 

 

 

※이 리뷰는 출판사에서 제공해 주신 도서를 읽고 작성하였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