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얘들아, 엄마랑 금융쇼핑하자

[도서] 얘들아, 엄마랑 금융쇼핑하자

윤상숙(금쇼맘)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이 책은 금융전문가인 엄마와 어린 딸이 금융에 관한 이야기를 하는 내용으로 채워져 있다.

크게 6개의 파트로 나누어져 있는데, 첫번째 파트에서는 주식이나 수익률, 펀드와 같은 기본적인 금융개념에 대해 설명한다.

그 다음 두번째 파트에서는 어린아이가 최초로 경험하게 되는 경제활동이라고 할 수 있는 용돈관리를 통해 금융을 배운다.

세번째부터 다섯번째 파트까지는 금융쇼핑이라는 주제하에 '생활','자녀의 장래희망', '가족여행'이라는 조금씩 다른 상황에서의 금융활동에 대해 알아간다.

마지막으로 여섯번째 파트에서는 물가상승률을 이해하고 예산을 세울 수 있는 기초능력함양을 위한 공부를 한다.

 

'돈'은 생존의 필수 불가결한 요소이다.

돈은 문제를 일으키기도 하고, 또 문제를 해결하기도 한다.

돈이 한 사람의 인생에 미치는 영향을 지대하다. 그래서 대다수의 사람들에게 평생동안 인생의 화두이다.

모든 사람들의 관심사이기도 하면서 중요하기도 한 '돈'임에도 불구하고 돈에 관한 공부는 국어 영어 수학공부보다 강조되지 않는게 사실 이상할 정도이다.

필요성을 느끼는 사람들은 따로 자료를 찾아 경제공부를 해야 한다.

나 역시 금융에 대해 따로 공부해 본 적이 없다.

금융에 대해서라고는 은행의 저축이나 적금, 열심히 벌고 절약하며 사는 삶의 태도... 정도의 기초적인 경제관념뿐이다.

아이들에게는 일찍부터 경제교유을 시키고 싶지만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할지 방향을 잡지 못하던 차에 이 책을 알게 되어 정말 반갑고 기쁘다.  

금융에 대해서는, 개념과 금융기관에 대한 어린이책은 시중에서 심심치 않게 볼 수 있긴 하다.

하지만 초등학교 저학년 이상의 아이들 수준에 적합한 교재를 찾기 쉽지 않았는데, 이 책의 내용은 중학교 아이들에게까지도 적합할 만큼 내용이 풍부하다.

특히 저금, 저축의 테두리에서 더 나아가 펀드나 주식에 대해 알려주는 부분이 유익했다.

많은 사람들이 주식이나 펀드를 하고 있기 때문에 이 역시 저금, 저축만큼이나 빈번한 현대인의 금융활동이기 때문이다.

이 책은 엄마가 자녀에게 금융에 대해 설명하는 방식이다 보니, 아이들이 이해할 수 있는 눈높이에서 금융 지식을 이야기한다.

이런 책의 눈높이 덕분에 금융무식자인 나도 쉽고 흥미롭게 책을 읽을 수 있었다.

아이를 위해 읽은 책이지만 나 역시 알게 된 바가 많았다.

아이에게 일찍부터 금융공부를 시키고 싶으신 분이나, 혹은 초등고학년이나 중학생 정도의 아이들은 금융을 공부하는데 이 책을 활용해 보기를 추천한다.

 

 

 

※이 리뷰는 출판사에서 제공해 주신 도서를 읽고 작성하였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