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우리의 정류장과 필사의 밤

[eBook] 우리의 정류장과 필사의 밤

김이설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아 정말 좋은 책이다. 개인적으로 이 글의 주인공이 연애를 하다가 현실에 부딪혀 헤어지게되는 장면이 있는데, 그 장면이 그렇게 공감이 갔다. 막 시작하는 연인, 그리고 끝내는 연인. 그 모습이 너무나 나와 닮아 있었고, 좋은 문장들을 통해 큰 위로를 얻은 책이다. 좋은 문장들을 좀 옮겨 적었는데, 그동안 읽은 책중에서 단연 가장 많이 옮겨 적은 책이었다. 앞으로 이 중편소설 시리즈를 열심히 찾아볼것 같다. 이전에 읽은 윤이형 작가님의 붕대감기도 재밌게 읽은지라 앞으로의 중편 소설들도 기대가 된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