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마음아, 넌 누구니 (블루에디션 리커버 양장본)

[도서] 마음아, 넌 누구니 (블루에디션 리커버 양장본)

박상미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요즘 자기계발서를 여러권 읽으며 공통점을 찾게 되었다.

"내가 나를 바로알기" 라는 공통점이다. 인간관계의 힘듦, 자존감 하락, 짜증과 불만, 우울증은 내가 나를 바로알지 못하여 벌어지는 일임을 느끼게 되었다. 이 책에서도 나를 바로아는 방법에 대해 차근히 알려주었다.

마음아, 넌누구니? 라는 제목을 보면 내가 하고싶은 말이야! 라는 생각이든다. 내 마음을 꺼내어 넌 누구니! 왜 그러는거니! 묻고 싶다.

그리하여, 나를 잘 알아갈 수 있는 방법을 배우러 책을 펼쳐보았다.

저자는 마음치유를 전문으로 하는 사람이다. 특이점이 하나 있는데 바로, 교도소와 소년원에서 마음치유 활동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죄를 지어 감옥에 간 이들의 마음을 치유한다... 정말 쉬운일은 아닐 것 이다. 무섭기도 하고,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도 있을 것 같다.

하지만 그들도 우리와 같은 , ' 마음을 가진 인간' 이기에 마음치유로 더 나은삶을 살 수 있게 도와주는 일을 하고 있다고 한다.

저자는 "사람은 변하지 않는다"라는 말을 싫어한다. 타인에 의한 마음 치유보다 '나'에 의한 마음치유는 생각보다 강한 힘을 갖고 있다 믿기 때문이다.

사이코패스같은 성격이 아니라면 마음의 상처가 쌓여 범죄를 저지르는 경우도 많을 것 같다.

저자는 그들의 마음을 어떻게 치유하였을까? 더욱 궁금해졌다.

나에게 상처를 주는 사람이 있다면 화가나고 울분하다. 상대에 대한 원망은 점차 나에대한 원망과 자기 비하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

나도 상처받을때 그 당시에는 상대에게 화를 내지만 곱씹으며 점점 자기비난으로 이어질때가 종종 있다.

어렵게 올린 자존감이 무너지고 스스로를 가두기 시작한다. 누구에게도 마음을 활짝 열지 말아야지, 거리를 두어야지 다짐하고 만다.

이런 가이드를 보니 상처받을때 실천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맞는말이지만 상처받을 당시에는 그것에 사로잡혀 이성적으로 생각하기 힘들어진다. 그럴때면 이 책을 펴놓고 심호흡을 한뒤 나와 함께 생각하는 시간을 가져야겠다.

착한 사람이 되는 것을 싫어할 사람은 없을 것이다. "미움받을 용기"라는 책이 오랜기간 베스트셀러를 유지해온 이유도, 미움받아도 괜찮으니 스트레스 받지 말자 하고 자신에게 이야기 해주고 싶어서 .. 그 책을 읽는 분도 있을 거다. 나도 그랬으니까!

책을 읽고 나면 그래, 세상모든 사람에게 사랑받을 순 없지! 하지만 쉽사리 고쳐지지 않는다.ㅎㅎ

이 구절을 읽으니 다시 깨달았다. 자신에게 솔직할 필요가 있고 도움으로 감사의 표시를 꼭 받고싶은 마음을 갖는 위선을 버려야함을.

요즘 자주 화가난다. 왜 그럴까? 생각해보지만 깊이 생각해 본 적은 없는 것 같다. 왜냐면 화가나니까 ㅋㅋ 그런거 생각할 여유가 없다.

그럴때 책에서 제시한 것 처럼 물음에 차근차근 답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일 듯 싶다.

이 질문들에 대답하다보면 나의 화나는 감정은 나에게 별 도움이 안될때가 많다. 분노를 점점 줄여나가 보는것, 오늘부터 해봐야지 :)

앞서 서평한 "슬기로운 자기경영"에 나온 감정단어가 이 책에도 소개되어 조금 놀랐다.

그만큼 중요한 것이 아닐까! 감정단어를 보면 평소에 사용하는 단어보다 훨씬 다양한 감정단어가 있다.

그때그때 나의 감정단어를 찾아보다 보면 나를 마주보게 되고, 내 감정을 살펴보게 된다. 이거 아주 좋은 방법인 것 같다!

일기장에 쓰던, 아무거나 적는 메모장 혹은 스마트폰에 지금 나의 감정을 구체적으로 표현하는 단어를 찾아보자.

분노는 타인에 의해 유발된다고 하지만

그 분노를 나 안으로 받아들이는 것은 '나'이다.

내가 현자는 아니더라도

나를 지키기 위해 최소한의 노력은 해줘야 될 것 같다.

분노를 온화하게 녹여낼 수 있는

내가 될 수 있기를.

.

.

.

.

.

< 본 서평은 출판사로 부터 제공받아 꾸밈없이 작성한 서평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